close

'양의지 연타석포' 두산, KT에 연이틀 역전승…7연승 질주

[OSEN=잠실, 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가 이틀 연속 짜릿한 역전 승리를 거뒀다.

두산은 1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t wiz와의 팀 간 8차전에서 6-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7연승을 달린 두산은 시즌 44승(20패) 째를 기록했다. 3연패에 빠진 KT는 시즌 39패(27승)째를 당했다.

이날 홈 팀 두산은 허경민(3루수)-최주환(지명타자)-박건우(중견수)-김재환(좌익수)-양의지(포수)-오재원(2루수)-김재호(유격수)-신성현(1루수)-정진호(우익수) 순으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선발 투수는 조쉬 린드블럼.


이에 맞선 KT는 박세진이 선발로 나섰고, 강백호(좌익수)-로하스(중견수)-유한준(지명타자)-윤석민(1루수)-박경수(2루수)-이해창(포수)-오태곤(우익수)-정현(3루수)-심우준(유격수)이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전날 9회말 양의지의 끝내기 안타로 두산이 기선제압에 성공한 가운데 양 팀은 1회 선두타자라 홈런을 한 방씩 때려냈다. 1회초 강백호가 린드블럼의 직구를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1회말 선두타자로 나온 허경민도 박세진의 직구를 공략해 좌측담장을 넘겼다. 역대 10번밖에 나오지 않은 리드오프 홈런 공방전이었다.

추가점은 KT에서 나왔다. 이번에도 한 방의 힘을 보여줬다. 5회초 선두타자로 나온 오태곤은 린드블럼의 커터를 받아쳐 좌중간 담장을 넘겼다. 오태곤의 시즌 8호 홈런.

두산도 홈런으로 맞불을 놨다. 6회말 박건우가 안타를 치구 나간 뒤 양의지가 투런 홈런을 날리면서 경기를 뒤집었다.

7회초 KT는 2사 후 강백호와 로하스의 볼넷과 유한준의 적시타로 3-3으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그러나 두산은 7회말 허경민의 안타, 최주환의 볼넷, 박건우의 적시타로 리드를 잡았다.

KT는 8회초 박경수와 오태곤의 안타로 다시 4-4 균형을 맞췄지만, 8회말 양의지의 두 번째 홈런이 나오면서 다시 두산이 5-4로 앞서 나갔다. 여기에 오재원의 2루타, 김재호의 안타로 무사 1,3루 찬스를 잡은 두산은 류지혁의 적시타로 한 점을 보탰다.

9회말 두산은 함덕주가 마운드에 올라와 강백호-로하스-유한준을 모두 범타로 막으며 이날 경기의 승리를 지켰다. 함덕주는 시즌 14번째 세이브를 챙겼다. / bellstop@osen.co.kr

[사진] 잠실=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