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애의 참견' 알베르토 몬디, 폭발 입담에 16일 재출연 확정

[OSEN=최나영 기자] 오는 16일 방송될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22회에서는 방송인 알베르토 몬디가 한 번 더 스페셜 MC로 나선다. 

앞서 알베르토는 지난 주 국제 연애 고민 사연에 최적화된 일일 프로 참견러로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외국인으로서 자신이 겪어본 국제 연애의 고충을 200% 이해하고 공감하며 그에 따른 솔루션까지 완벽하게 제시, 시청자들에게 열렬한 환호를 얻은 것. 

이에 “지난 방송 출연 후 사람들이 뭐라고 했느냐”라는 최화정의 질문에 알베르토는 “주변의 반응이 아주 좋았다. 안 그래도 제작진에게 연락이 와서 또 오게 되었다”며 능청스럽게 대답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그는 한 줄 참견에서부터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독한(?) 조언을 던지며 ‘연애의 참견’에 200% 적응한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이렇듯 알베르토는 최화정, 김숙, 주우재, 곽정은과 환상의 팀워크를 발휘, 안방극장을 핫달굴 전망이다. 

한편, 이번 주 방송될 ‘연애의 참견’에서는 타인의 시선에 아랑곳없이 과도한 노출을 즐기는 여친 때문에 연애의 위기를 맞은 남자의 고민이 등장한다. 이에 한국보다 자유로운 시각을 갖고 있는 이탈리아인 알베르토를 비롯 나머지 프로 참견러들은 이 사연에 어떻게 참견했을지 궁금증을 모은다.

16일 오후 10시 10분, 17일 오후 3시 40분 KBS DRAMA 채널에서 방송. /nyc@osen.co.kr

[사진] KBS Joy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