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소녀시대 티파니, 미국 에이전시 손잡고 본격 재개

[OSEN=김은애 기자] 소녀시대 티파니가 미국에서 본격적인 움직임을 알렸다.
14일 미국 패러다임 탤런트 에이전시(Paradigm Talent Agency) 공식 홈페이지에 티파니의 미국 활동명인 'TIFFANY YOUNG'이라는 이름과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티파니는 시크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소녀시대 때와 사뭇 다른 성숙한 매력이 묻어난다.

패러다임 탤런트 에이전시는 전세계 스타들의 매니지먼트를 돕고 있다. 이들은 SNS 공식 계정을 연결하고 티파니의 매니지먼트를 지원하기로 했다. 티파니를 비롯해 에드 시런, 제이슨 므라즈, 콜드플레이 등이 소속되어 있다.


티파니는 지난 해 10월 SM엔터테인먼트와 결별한 후 미국으로 건너가 독자적으로 활동했다. 그동안 그는 연기 및 음악 공부에 매진한 것으로 알려졌다./misskim321@osen.co.kr

[사진] Paradigm Talent Agency 공식 홈페이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