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HOT!] 이태리, 개명소감 "연기 시작 20년..새로운 시작 바라는 마음"

[OSEN=박판석 기자] 배우 이태리가 이름을 바꾼 소감을 전했다.

이태리는 14일 오후 자신의 SNS에 "안녕하세요. 배우 ‘이 태리(李 泰 利)’ 입니다"라며 "모두들 놀라셨죠? 저 역시 아직은 낯설고 어색한 이름입니다. 1998년에 연기를 시작해서 어느덧 벌써 올해로 20년이 되었는데, 새로운 활동명과 함께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새 출발을 하고자 합니다. 부모님과 함께 많은 고민을 하였고, 저 역시 새로운 시작을 바라는 마음으로 결정하게 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여러분도 아직 어색하시겠지만, 앞으로 이 태리 라는 이름으로 보다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단지 이름뿐만이 아닌 배우로서 항상 새롭고 신선한 모습들로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많이 응원해주시고, 지켜봐 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태리는 이민호라는 이름으로 '해를 품은 달', '옥탑방 왕세자', '시간이탈자' 등에 출연하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이태리는 다양한 연기로 다채로운 작품에서 확실한 존재감을 선보였다. '해를 품은 달', '대풍수' 등 굵직한 작품부터 '옥탑방 왕세자', 영화 '시간이탈자', '여곡성' 등 장르는 물론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거침없는 행보를 보여왔다. 탄탄한 연기력, 화사한 외모로 최근에는 장대운 감독의 컬링을 소재로 한 최초의 한국 드라마 '못말리는 컬링부'의 촬영을 마쳤다.

또한 중국 영화 '미스터리 파이터(Mystery Fighter)'의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더 비터스윗(The Bitter Sweet)'도 싱가폴, 대만, 중국 등 개봉을 확대 해 갈 예정이다. /pps2014@osen.co.kr

[사진] 이태리 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