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왕석현, '서른이지만 열일곱' 출연 확정..5년만 연기 복귀

[OSEN=박진영 기자] 아역 배우 왕석현이 5년 만에 드라마 복귀를 한다.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측은 14일 OSEN에 "왕석현이 윤선우가 연기하는 김형태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다"라고 밝혔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20대를 스킵한 채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스팸男’이 만나 벌이는 코믹 발랄 치유 로맨스로 양세종, 신혜선, 안효섭, 정유진, 윤선우 등이 출연한다. 

김형태는 여주인공인 우서리(신혜선 분)을 어린 시절부터 좋아해온 순정남이다. 이에 왕석현이 어린 김형태를 얼마나 설득력 있게 연기해낼지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왕석현은 2008년 영화 '과속스캔들'에서 차태현의 손자이자 박보영의 아들로 출연, 큰 인기를 얻었다. 이후 2013년 방송된 KBS '광고천재 이태백' 특별출연 이후 학업을 이후로 연기 활동을 중단했다. 그리고 최근 tvN '둥지탈출3'에 출연해 근황을 공개하면서 큰 화제를 모았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방송된다. /parkjy@osen.co.kr

[사진] 왕석현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