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롤챔스] '시즌 첫 승' 강현종 한화생명 감독, "그리핀전 패배 아쉬워"

[OSEN=상암, 고용준 기자] 강현종 사단의 도전이 다시 시작됐다. 강현종 감독이 이끄는 한화생명이 시즌 첫 승을 올렸다. 신챔프 파이크, 카누 조합 등 bbq의 승부수를 틀어막으면서 깔끔한 완승으로 롤챔스 서머 스플릿 첫 승전보를 울렸다. 

한화생명은 14일 오후 서울 상암 e스포츠 전용경기장에서 벌어진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서머 스플릿 1주차 bbq와 1라운드 경기서 2-0으로 승리했다. 정글 OP 챔프 탈리야로 미드서 활약한 '라바' 김태훈과 2세트 라이즈로 폭발적인 공격력을 선보인 '상윤' 권상윤이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경기 후 강현종 한화생명 감독은 "지난번 그리핀전이 매우 아쉽다. 그래도 선수들이 한화생명 창단 이후 더 적극적으로 연습에 임하고 있는 가운데 거둔 승리라 뿌듯하다"라고 승리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는 "오늘 경기가 이번 시즌 첫 갈림길이었다. 2-0 승리로 다시 시작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임하겠다. 다음 경기도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강현종 감독은 "단장님과 임직원분들도 함께 현장에 자리해주셨는데 승리해서 더 기분 좋은 날이다. 뜻깊은 승리라 기분 좋다. 사무국분들도 오늘 경기전부터 너무 고생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사무국에 대한 감사인사로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 scrapp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