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생생인터뷰] 한용덕 감독, “호잉이 공수에서 맹활약 해줘”

[OSEN=고척, 서정환 기자] 한용덕 감독이 멀티홈런의 주인공 호잉을 칭찬했다.

한화는 14일 고척돔에서 벌어진 ‘2018시즌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넥센전에서 호잉의 멀티홈런을 앞세워 9-8로 이겼다. 한화(38승 28패)는 2승 1패로 위닝시리즈를 장식하며 2위를 지켰다. 넥센은 32승 37패가 됐다.

호잉은 홈런 두 방 포함, 5타수 3안타 2홈런 4타점으로 맹활약했다. 한화 선발 김재영은 6⅓이닝 4피안타 1피홈런 2볼넷 2삼진 2실점으로 시즌 5승을 수확했다.

경기 후 한용덕 한화 감독은 “호잉이 공수에서 맹활약해줬다. 타격감이 많이 올라온 것 같아 고무적이다. 이성열도 꼭 필요한 상황에서 또 한 번 대형홈런으로 점수를 뽑아줘서 승기를 잡을 수 있었다”며 기뻐했다.

이어 한 감독은 “김재영이 초반에 조금 흔들렸지만 효과적으로 상대타선을 막아내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피칭에 안정감이 생겼다”며 선발 김재영도 칭찬했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고척=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