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러시아-사우디] 가진스키, 러시아 월드컵 첫 골 주인공

[OSEN=이균재 기자]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전서 대회 첫 골 주인공이 탄생했다.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는 15일(한국시간) 오전 0시 러시아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스타디움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A조 조별리그 1차전(공식 개막전)을 시작했다.

'개최국' 러시아는 4-2-3-1을 가동하며 스몰로프가 최전방 공격수로 나섰다. 골로빈, 자고예프, 사메도프가 2선에서 지원 사격했고, 가진스키와 조브닌이 중앙 미드필더로 출격했다. 포백라인은 지르코프, 이그나셰비치, 쿠테포프, 페르난데스가 형성했다. 골문은 '기름손' 아킨페프가 지켰다. 4-5-1의 사우디는 알 살라위를 앞세워 선수비 후역습으로 맞섰다.

러시아가 전반 12분 만에 선제골을 뽑아냈다. 좌측면에서 올라온 조브닌의 크로스를 가진스키가 완벽한 헤더로 마무리하며 사우디 골망을 흔들었다.

러시아는 대회 첫 골을 앞세워 전반 중반까지 1-0으로 앞서고 있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