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우디 완파한 러시아 감독, "내가 왜 스트레스를 받아야 하나요?"

[OSEN=이균재 기자] "내가 왜 스트레스를 받아야 하나요?"

개최국 러시아가 12년 만에 월드컵 무대에 복귀한 사우디를 제물로 2018 러시아 월드컵 공식 개막전을 완승으로 장식했다. 러시아는 15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스타디움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A조 조별리그 1차전서 체리셰프의 2골을 앞세워 사우디를 5-0으로 완파했다.

러시아는 이날 승리로 수아레스가 버티는 우루과이와 살라가 이끄는 이집트가 속한 A조에서 16강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반면 사우디는 러시아전 패배로 16강행에 먹구름이 끼었다.


러시아는 개막전 대승으로 물음표를 조금이나마 지웠다. 그간 비판의 날을 세웠던 러시아 팬들도 이날만큼은 안방에서 제대로 축제를 즐길 수 있다.

스타니슬라브 체르체소프 러시아 감독은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서 "(축구는) 팬들에게 기쁨의 원천이 되기도 하고, 아닐 때도 있다"면서 "그러나 우리는 우리가 하고 있는 것에 대해 정직하다"고 말했다.

이어 "어제는 마음이 편안했고, 오늘도 내 선수들을 잘 알기 때문에 편안했다. 그들과 함께 일하는 것은 즐겁다. 모든 감독은 선수들에게 달려 있다. 내가 긴장을 풀었던 이유"라며 "내가 왜 스트레스를 받아야 하나?"라고 반문했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