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스웨덴] '장현수 나비효과'..김민우 PK로 신태용호 '눈물'

[OSEN=우충원 기자] 작은 실수로 생긴 선수 교체가 큰 파장을 일으키며 결정적인 문제로 이어졌다. 패스미스로 생긴 선수 교체 그리고 VAR(비디오 판독 시스템)을 통한 PK선언으로 한국은 무너지고 말았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8일(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서 스웨덴에 0-1로 졌다.

이로써 한국은 멕시코와 스웨덴(이상 승점 3)에 이어 독일과 함께 공동 3위에 처졌다. 16강행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강호인 멕시코, 독일전서 큰 부담감을 안고 싸우게 됐다.


신태용 감독은 스웨덴을 맞아 4-3-3 전술로 경기에 임했다. 변형 스리백을 사용할 것이라는 전망도 있었지만 신 감독은 가장 잘 맞는 옷인 포백 수비진으로 경기에 출전했다. 한국의 포백은 박주호-김영권-장현수-이용으로 구성됐다. 경기 초반 박주호가 맡고 있는 왼쪽 측면에서 한국은 적극적으로 경기에 임했다.

사실상 미드필더와 같은 역할까지 손흥민이 자리하고 있는 왼쪽에서 박주호는 적극적인 공격을 선보였다. 중앙 수비진은 큰 무리없이 경기를 펼쳤다. '김앤장' 김영권과 장현수는 역습으로 경기를 펼치는 스웨덴 수비를 상대로 미리 자리를 잡고 경기를 펼치면서 어려운 상황을 만들지 않았다.

전반 중반이 지난 후 한국은 스웨덴이 집중적인 공격을 펼칠 때 뒷공간을 내주기도 했다. 김영권이 태클로 막아냈지만 장현수는 상대 공격수의 힐킥에 완전히 무너지기도 했다. 실점은 없었지만 분명 문제가 있는 상황이었다.

장현수가 상대 공중볼 혹은 중앙 침투를 펼칠 때 스웨덴 선수를 놓쳤지만 김영권이 잘 막아냈다. 김영권은 전반서 2차례의 결정적인 위기를 몸을 날리며 직접 실점 위기를 넘겼다. 수비형 미드필더로 출전한 기성용은 전반 막판 장현수의 부정확한 롱패스를 헤딩으로 살려내려다 부상을 당한 박주호 대신 투입된 김민우가 실수로 놓친 위기서 침착하게 볼을 걷어내며 무실점을 이끌었다.

큰 문제는 발생하지 않았다. 실점 위기는 많았지만 골은 허용하지 않았다. 후반 초반 골키퍼 조현우가 선방을 펼친 뒤 김영권이 재빨리 외곽으로 볼을 걷어내며 어려운 상황을 벗어났다.

이후 결정적인 문제가 발생했다. 김민우가 깊은 태클을 통해 파울을 범했다. 주심은 일단 김민우의 파울을 불지 않았다. 장현수의 패스미스로 시작된 스웨덴의 돌파 상황에서 김민우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태클로 차단을 시도했다.

주심의 노 파울은 한국이 볼을 갖고 스웨덴 진영 중앙까지 진출한 뒤 VAR로 바뀌었다. 이번 대회서 처음 도입된 VAR 판독 결과 주심의 판정은 수정됐고 스웨덴이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결국 키커로 나선 스웨덴의 주장 그란트비스트는 침착한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 스웨덴이 앞서 나가기 시작했다. 후반 19분이었다.

이후 한국이 반격을 펼치기 위해 노력하는 동안 스웨덴은 갑작스럽게 그라운드에 누웠다. 중동축구에서나 볼 수 있던 침대축구를 스웨덴이 선보인 것. 마지막까지 치열한 공격을 펼치기 위해 노력하는 동안 수비적인 문제는 없었다. 하지만 공격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았다. 0-0 상황에서 막판까지 대결을 펼쳤다면 분명 빠른 스피드를 가진 한국이 유리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


16강 진출을 위해 무조건 승리를 거둬야 했던 스웨덴을 상대로 작은 실수 하나가 큰 문제로 이어졌다. 멕시코가 독일에 승리를 거두며 F조 조별리그가 혼잡해진 상황서 한국은 최악의 결과로 2018 러시아 월드컵 1차전을 마쳤다. / 10bird@osen.co.kr
[사진] 니즈니노브고로드(러시아)=지형준 기자 jpnews@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