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헬스케어 브랜드 밸런스온, ‘2018 광저우 국제 건강산업 박람회’ 참가

[OSEN=강희수 기자] 헬스케어 전문 브랜드 밸런스온이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 교역 전시관에서 개최된 제27회 광저우 국제 건강산업 박람회(Inter Health Expo 2018)에 참가했다.

광저우 국제 건강산업 박람회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영향력 있는 건강산업 B2B 전문무역 플랫폼으로 제약, 의료기기, 의료 및 양로서비스, 건강식품 등 건강산업 분야의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행사다. 이번 박람회에는 약 1,700여개의 업체가 참가했고, 약 10만 3,000여명의 관람객이 행사를 찾았다.

밸런스온 부스에는 대표 제품인 프리미엄 기능성 방석 ‘밸런스온 시트’와 경추가 숨쉬는 기능성 베게 ‘밸런스온 필로우’의 체험 공간이 마련되었으며, 오는 7월 국내 출시 예정인 골반과 척추 자세를 잡아주는 ‘룸바쿠션’과 ‘골반시트’도 깜짝 공개 됐다.


밸런스온 관계자는 "밸런스온의 전 제품에 사용된 특허 받은 신소재 ‘에어셀 베타젤’에 대한 현지 관람객들의 관심이 상당히 높았으며, 중국을 포함한 세계 각국의 바이어들에게도 호평을 얻었다"고 전했다.

이번 박람회 참가를 준비한 불스원 중국법인의 노현 차장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중국에서 부상하고 있는 헬스케어 산업에 대한 현지 관계자들의 높은 관심을 직접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중국 헬스케어 시장 진출의 발판이 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놓치지 않고 적극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밸런스온은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에서 운전자의 건강을 위해 개발한 특허 소재 ‘에어셀 베타젤’을 바탕으로 탄생한 헬스케어 전문 브랜드다. /100c@osen.co.kr

[사진] 광저우 국제 건강산업 박람회에 참가한 밸런스온 부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