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전북, '사랑의 나눔' 대자인병원 소아병동 방문

[OSEN=우충원 기자]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이 건강한 행복나눔을 가졌다.

전북현대 ‘국가대표 에이스’ 이재성을 비롯해 홍정호, 한교원 선수가 4일 전주 대자인병원 소아병동을 방문해 병상에 누워 있는 아이들에게 희망과 행복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날 병원을 방문한 세 선수는 사인볼과 티셔츠, 마스코트 토이 등을 입원중인 아이들에게 전달하며 빠른 쾌유를 빌었다.


특히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3경기 풀타임을 소화하고 귀국한 이재성은 팀에 복귀하자마자 이곳을 찾아 아이들에게 특유의 환한 미소를 선보이며 월드컵의 기운을 전달했다.

지난 3월 대자인병원과 업무협약체결로 인연을 맺은 전북현대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소아병동을 찾았다.

이날 병원을 찾은 이재성은 “어린이들의 밝은 모습을 보고 오히려 우리가 큰 힘을 얻어 간다”며 “하루 빨리 아이들이 건강을 회복해 전주성을 찾아 우리 선수들을 응원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병관 병원장은 “아이들에게 큰 행복을 전해준 선수들에게 정말 감사하다”며 “전북현대와 함께 지역사회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현대는 2018 러시아 월드컵으로 인한 휴식기를 마치고 오는 7일(토) 저녁 7시 인천과 홈경기 치른다. / 10bird@osen.co.kr

[사진] 전북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