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프랑스-우루과이] 데샹, "프랑스, 경쟁력 충분하다고 생각"

[OSEN=이인환 기자] 디디에 데샹 프랑스 감독이 우루과이전 필승과 4강행 의지를 나타냈다.

프랑스와 우루과이는 오는 6일 오후 11시(한국시간)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8강전을 가진다.

우승후보 프랑스(FIFA 랭킹 7위)는 올리비에 지리, 킬리안 음바페, 앙투안 그리즈만 등 초호화 공격진을 앞세워 2006년 독일 월드컵 이후 12여년 만의 4강행에 도전한다. 특히 '신성' 음바페가 16강전 리오넬 메시의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최고의 활약을 보여주며 기세를 올린 상황.

우루과이 역시 투지를 불태우고 있다. 2010년 남아공 월드컵 4강을 이룬 황금 세대 루이스 수아레스, 에딘손 카바니, 디에고 고딘, 페르난도 무슬레라 등이 건재하다. 특히 대회 4경기서 단 한 골만을 허용하며 철벽 수비진의 위용을 제대로 과시하고 있다.

한편 프랑스는 4년 전 브라질 월드컵 8강에서 우승을 차지한 독일에 0-1로 패배하며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브라질 월드컵 당시에도 프랑스를 지휘하던 데샹 감독은 "4년 전과는 상대 팀도 프랑스도 달라졌다. 중요한 것은 우리가 좋은 경기력을 유지하는 것이다"고 선전을 다짐했다.

데샹 감독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는 8강, 2016 유로에서는 결승전에 올랐다. 이제 다시 8강전이다. 나의 팀은 충분히 경쟁력이 있다고 생각한다. 나는 내 선수들이 자랑스럽다"고 자신했다.

/mcadoo@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