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Mnet 측 “교육 버라이어티 ‘방문교사’ 론칭..8월 첫방송”

[OSEN=김나희 기자] Mnet이 신개념 교육 예능 ‘방문교사’를 선보인다.

오는 8월 첫 방송되는 Mnet 새 예능 ‘어느 날 내 방으로 찾아온 방문교사(이하 방문교사)’는 스타 연예인이 일반 학생의 과외 선생님이 되어 직접 찾아가는 신개념 교육 버라이어티다.

요즘은 스타를 좋아하는 것이 공부를 방해하는 골칫덩이가 아니라 학생에게 동기를 부여하는 자극제가 되기도 한다. 실제 작년 수능 만점자 학생 중 한 명은 전소미의 팬임을 자처하며 각종 인터뷰 등을 통해 만점 비결을 본인이 ‘좋아하는 스타’ 덕분이라고 밝히기도 했으며, 그룹 위너의 팬 사인회에서 “서울대에 합격해 과 점퍼를 입고 다시 오겠다”고 약속한 팬이 실제 입학해 자랑스럽게 가수와 재회했다는 일화도 온라인에서 화제된 바 있다.

‘방문교사’에서는 이처럼 학생들의 동기를 가득 채워줄 수 있는 스타 교사가 직접 공부도 가르쳐주고 인생의 선배로서 멘토도 되어 줄 예정이다. 스타 교사는 학생들의 동기 부여와 성적 향상을 위해 충실한 수업 준비를 해야 하는 상황에 직면하게 되는데, 과연 어떻게 슬기롭게 헤쳐나갈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좋은 취지의 만남에도 불구하고 결과가 좋지 않다면 슬픈 결말이 닥칠 수 있다. 학생의 성적이나 방문교사의 열정이 부모님을 만족시키지 못할 경우 수업 후 해고 당할 수도 있는 것. 스타 교사와 학생이 멋진 호흡으로 계속 인연을 이어갈 수 있을지 지켜보는 것도 흥미거리다.

연출을 맡은 신유선 PD는 “’방문 교사’는 지금까지 볼 수 없던 포맷의 교육 예능 프로그램으로 요즘 학생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이나 마음 속 이야기를 생생하게 들을 수 있어 부모와 자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예능으로도 손색 없으며, 과외 선생님이라는 역할 수행을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하는 스타 교사들의 진지한 모습도 흥미롭게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방문교사’는 오늘(10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자 신청을 받는다. / nahee@osen.co.kr

[사진] Mnet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