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MAX FC 황호명 부상 아웃, 슈퍼미들급 챔피언전 10월로 연기

[OSEN=우충원 기자] 14일 화곡동 KBS아레나홀(구88체육관)에서 개최되는 MAX FC14 대회 코메인 이벤트 슈퍼미들급 챔피언 결정전 장태원(25, 마산팀스타)과 황호명(38, 엑스짐)의 시합이 황호명의 부상으로 인해 연기되었다.

황호명은 훈련 중 당한 다리 부상이 악화되어 치료를 위해 찾은 병원에서 근육파열 진단을 받았다. 선수의 시합 강행 의지는 강했으나 대회사측은 양 선수 모두 완벽한 몸 상태로 챔피언전을 치르는 것이 중요다고 판단, 챔피언전을 10월 대회로 미루기로 결정했다. 현재 황호명은 병원에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

황호명은 “중요한 시합에서 이탈하게 되어서 시합을 기다려 주신 관객 분들과 대회사에 먼저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최대한 시합을 치러보려 노력했지만 사실상 제대로 스탭을 밟기 조차 힘들 정도로 통증이 극심했다. 치료를 잘 받고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복귀하겠다”고 밝혔다.


MAX FC14’더피플스챔피언스’는 7월14일(토) 서울 화곡동에 위치한 KBS아레나홀에서 오후 3시부터 시작된다. 티켓예매는 MAX FC 공식홈페이지와 칸스포츠 쇼핑몰을 통해서 가능하다, / 10bird@osen.co.kr

[사진] MAX F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