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나혼자’ 기안84, 막내 헨리와 재회...中 영화 촬영장 방문

[OSEN=유지혜 기자] 웹툰 작가 기안84가 ‘나 혼자 산다’ 막내 헨리를 만나기 위해 직접 중국을 찾았다.

12일 오후 OSEN 취재 결과, 기안84는 최근 헨리를 만나기 위해 중국을 방문했다. 헨리는 영화 ‘정도’(征途)의 주인공으로 발탁, 현재 중국에서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기안84는 MBC ‘나 혼자 산다’의 막내 헨리를 만나기 위해 중국으로 떠났다는 전언.

헨리는 지난 6월 방송에서 ‘나 혼자 산다’ 멤버들과 영상 통화를 하며 얼굴을 내밀기도 했다. 당시 헨리는 멤버들을 보며 반가워하는 한편, ‘얼간이들’의 형들인 이시언, 기안84를 향해 “중국으로 놀러오라”고 말하기도 했다.

헨리의 초대가 극적으로 성사돼 기안84는 ‘나 혼자 산다’ 촬영팀과 함께 최근 중국으로 향했으며, 헨리가 있는 영화 촬영장에 방문했다. 이들의 애틋한 재회는 7월 중 ‘나 혼자 산다’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그동안 ‘얼간이들’을 결성해 형제 케미를 보여줬던 기안84와 헨리는 중국에서 어떤 이야기를 나눴을지 궁금증을 모은다. 

한편, 헨리가 주연한 영화 ‘정도’는 동명의 비디오 게임을 영화화 한 작품이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영되며, 전현무, 한혜진, 박나래, 이시언, 기안84, 헨리 등이 고정 멤버로 활약 중이다. / yjh0304@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