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알고보니 無소유"…'인생술집' 소유, 시청자도 놀란 반전매력

[OSEN=정지원 기자] '인생술집' 소유가 '쿨한 센 언니' 이미지에 가려진 의외의 실제 모습을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 소유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소유는 그동안 자신의 이미지와는 달리 술도 잘 마시지 못하고 클럽도 가지 않는다고 입을 열었다. 소유는 "난 술에 취해도 얼굴이 변하지 않아서 취하지 않았다고 오해를 받고, 클럽은 세 번 정도 갔는데 나와 맞지 않더라. 가까운 사람들과 가볍게 먹는게 더 좋다"고 털어놨다.


또 소유는 씨스타 해체 이후 가수 활동에 대한 걱정으로 사치 없이 저축을 이어가고 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소유는 "가수의 경우 앨범을 만들면 수익 없이 마이너스가 생기기도 하고, 프리랜서이기 때문에 수입도 일정치 않다. 씨스타 해체 후 가수 일을 못할 수 있을거라 생각해 (돈을) 모으는게 습관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소유는 "'나를 위한 선물'이라 생각하며 1년에 한 번 정도 명품을 산 적 있지만 그 행복이 일주일도 가지 않더라. 그래서 웬만하면 사치하지 않으려 한다. 그 행복은 잠깐일 뿐이라 생각한다"고 말하며 어른스러운 면모를 보였다.

MC 한혜진과 게스트 하현우는 소유를 보며 "소유가 소유욕이 없다. 소유의 성은 '무'다. 이름이 무소유다"라고 말하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흥 많고 센 언니 이미지와는 달리 소유는 스스로를 "내성적이고 생각이 많은 스타일"이라 설명했다. 때문에 자신의 연애관에 대해서도 '뻔한 남자'가 좋다고 털어놨다.

소유는 "연애를 하게 됐을 때 남자친구 때문에 생각이 많아지는 것이 싫다. '쟤가 무슨 생각을 할까?' 생각하는게 싫다. 뻔한 남자, 거짓말 안 하고 속이 보이는 남자가 좋다. 재고 밀당하고 뒤에 뭔가 있는 것 같은 사람은 별로"라고 말하며 솔직한 연애관을 드러냈다.

또 소유는 '인생술집'이라는 콘셉트에 맞게 촬영 전날 직접 쌀뜨물로 끓인 김치찌개 안주를 만들어 촬영장에 들고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타카로 가는 길'에서도 이같은 소유의 '반전 면모'를 볼 수 있다고. MC들과 게스트 모두 소유의 모습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렇듯 소유는 가볍게 술을 마시며 그동안 자신을 둘러싼 이미지와 선입견에 대해 솔직하게 언급하는 시간을 가졌다. 의외로 생각 많고 내성적이며 현실적인 소유의 솔직한 토크는 시청자에게도 반전을 선사하기 충분했다. 한층 성숙하고 어른스러워진 소유는 본업과 토크 모두 합격점을 받으며 호평을 이끌어내는데 성공했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tvN 방송화면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