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리뷰] '인생술집' 윤도현·하현우·이홍기, 물고 뜯는 이 조합 끌린다(ft.이타카)

[OSEN=정지원 기자] '인생술집' 물고 뜯는 가요계 선후배 조합이 탄생했다. '이타카로 가는길' 남자 멤버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가 거침없는 폭로전을 통해 그동안 본 적 없던 음악예능을 예고했다.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 소유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타카로 가는 길' 출연진들이 게스트로 나와 방송 비하인드 및 역대급 폭로전을 이어나가 시청자에 폭소를 안겼다.


하현우는 윤도현이 맡은 SBS '정글의 법칙' 내레이션 자리를 뺏고 싶다고 입을 연 뒤 "정말 재밌게 할 수 있다. 방송을 보는 제작진 분들 연락달라"고 말하고 즉석에서 성대모사까지 선보였다.

이홍기는 '이타카로 가는 길' 촬영을 하며 목격한 윤도현 하현우의 모습을 가감없이 폭로하며 '형 저격수' 역할을 톡톡히 했다. 이홍기는 "윤도현은 강렬한 로커의 모습과 너무 다르더라. 해외 촬영에 원두 가는 기계를 가져와 그걸로만 커피를 마셨다. 항상 깔끔하게 정리하고 이불 대신 개인 침낭을 사용했다"고 털어놨다.

또 이홍기는 하현우에 대해 "정말 찡찡댄다. 매일 제작진에게 '오늘 목이 안 좋은데요', '융통성 있게 하면 안돼요?'이라 말한다. 또 친해져서 장난을 치니 엄청 욕을 하더라"고 말해 하현우를 당황케 만들었다.

이에 하현우는 "위험한 장소에서 날 밀치려고 하거나 '똥침'을 하니 당황해서 험한 말이 나갔다"고 털어놨고, 이홍기는 "'이타카로 가는 길'의 재미, 갈등, 분량의 중심에는 하현우가 있다"고 덧붙여 재차 웃음을 자아냈다.


이홍기의 하현우 폭로는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이홍기는 "하현우가 본인 외모와 인기에 자부심이 있다. 여성 스태프들이 배려 넘치는 윤도현을 정말 좋아했는데, 그 모습을 본 하현우가 '도현이 형 어디가 좋은 거예요? 내가 도현이 형보다 못한가?'라고 말한 적 있다"고 폭로했다.

이에 하현우는 손사래를 치며 "방송에 이대로 나가면 사람들이 날 의심한다. 무슨 소리냐. 나는 내가 잘생겼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다만 가끔씩은 내 목소리가 멋있다고 생각한 적은 있다"고 급히 해명하는 모습으로 재미를 더했다.

이렇듯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는 '인생술집' 내내 물고 뜯는 폭로전을 선보이며 향후 '이타카로 가는 길' 속 '꿀조합'을 기대케 했다. 대한민국 내로라 하는 가수로 손꼽히는 이들이 전례 없는 포맷의 음악예능을 통해 어떤 리얼한 모습을 선보이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들이 출연하는 '이타카로 가는 길'은 오는 15일 오후 6시 10분 첫 방송된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tvN 방송화면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