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세징야, 15일 제주전서 팀 2번째 20-20 클럽 도전

[OSEN=우충원 기자] 세징야가 대구FC 팀 역대 두 번째로 20-20클럽에 도전한다.

대구FC 세징야가 오는 15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K리그1 17라운드 경기에서 두 마리 토끼 사냥에 나선다. 팀의 상승세를 이어갈 승점 3점 확보와 20득점-20도움 클럽 가입이 세징야의 이번 경기 2가지 목표다.

세징야는 지난 11일(수)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1 16라운드 상주와의 원정경기에서 93분 홍정운의 결승골을 어시스트하며 K리그 통산 19번째 도움을 추가, 19득점-19도움을 기록 중이다. 지난 2016년 K리그에 데뷔한지 3년 만에 20-20클럽에 도전하게 됐다.

세징야의 '20-20' 달성은 의미가 크다. 세징야가 제주전에 출전, 득점과 도움을 기록하면 대구FC 선수로는 역대 두 번째 20-20클럽 가입 멤버가 된다. 앞서 지난 2013년 황일수가 22득점 20도움을 기록하며 팀 최초 20-20 클럽에 가입 한 바 있다.

K리그 전체를 통틀어서도 2013년 승강제 실시 이후 외국인 선수로는 역대 두 번째 가입 멤버가 된다. 앞서 지난 2017년 전북 로페즈가 28득점 20도움을 기록하며 외국인 선수 최초로 20-20클럽에 가입한 바 있다.

세징야는 "벌써 공격 포인트가 이렇게 쌓였는지 몰랐고, 또 이런 기록을 세울 수 있어서 개인적으로 기쁘다. 개인 기록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팀에 도움이 되는 기록이 되고 싶다"며 포부를 밝혔다.  / 10bird@osen.co.kr

[사진] 대구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