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리뷰] ‘나혼자’ 전현무♥한혜진, 굳건한 애정..드라이브부터 母선물까지

[OSEN=지민경 기자] 전현무와 한혜진이 여전한 애정을 과시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강원도 홍천의 어머니 집을 찾은 한혜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한혜진은 어머니를 도와 꽃 심기에 도전했지만 실수 연발로 웃음을 자아냈다. 싱그러운 어머니 집의 모습에 멤버들은 감탄했고 한혜진은 “좋다. 저는 저기로 휴가 가는 것”이라며 뿌듯해했다.

영상을 보던 멤버들은 “어머니가 현무 형 아시냐” “옆방에 있는 것 아니냐”고 전현무와 한혜진에게 짓궂은 농담을 했고 “저기 가보셨냐”는 질문에 전현무는 가봤다고 실토했다.

또한 마당 한 켠에 심어진 카네이션을 “오빠가 준 카네이션”이라고 지칭한 한혜진의 말을 놓치지 않고 멤버들은 전현무가 준 것이냐고 추궁했고 전현무는 “드리긴 드렸는데 그건지 아닌지 모르겠다”고 부끄러운 듯 말했다. 한혜진도 “오빠가 저도 모르게 말도 안하고 몰래 카네이션 한 박스를 선물했더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이욍도 버스타고 내려왔냐는 이웃 아주머니에 질문에 한혜진은 “아니요”라며 흐뭇한 웃음을 지었고 “그분이 데려다 주셨다”고 덧붙였다. 전현무는 “드라이브고 하니까 데려다주고 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mk3244@osen.co.kr

[사진]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