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종합]'골목식당' 백종원 솔루션 通했다, 100% 전원 재방문 '성공'

[OSEN=김수형 기자] 솔루션 전수를 시작한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샐러드집은 100프로 재방문ㅇ 의사를 받아냈다.

13일 방송된 SBS 예능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솔루션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장어집은 간판까지 바꾸며 새로운 마음으로 임했다. 이때, 백종원이 찾아왔다. 새로운 튀김메뉴에 백종원은 관심을 보이며 집중적으로 검사를 시작했다. 걱정과 달리 합격이었다.


백종원은 장어집 사장에게 새벽수산시장을 얼마나 갔냐고 했다. 그는 일주일에 하루 빼고 다갔다고 했고,
부지런한 초보사장에게 전화번호를 줬다며 감격스러워했다. 백종원은 "기특하다"면서 "더 다니면 여기저기서 명함주고 말 걸 것, 한 발짝 나아가는 것"이라며 이제부터 시작이라 조언했다.

백종원은 장어집 사장이 전문가의 길을 걸을 수 있도록 또 다른 솔루션을 전수했다. 아침도 거르고 새벽4시에 만나 전라남도 범성포까지 함께 향했다. 잡어를 잡기 위한 것이었다. 쉽게 알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서, 대신 몸으로 부딪혀봐야 직접 알 수 있다고 했다. 생선을 찾아 바다라도 건널 각오로 덤벼야한다고 했다.


이어 두 사람은 가는 내내 많은 얘기를 나눴다. 장어집 사장이 처음에 무서웠다고 하자, 백종원은 그동안 방향을 잡아주느라 엄격했던 거라면서, 친근하게 다가갔다. 드디어 수산물 시장에 도착했다. 제철을 알아야 생선의 가격을 안다고 했다. 알아가고 공부해야할 것들이 산더미였다.

다음날 백종원은 새롭게 다시 장사를 시작한 샐러드집에 방문했다. 업그레이드된 샐러드를 먹어보기로 했다. 식감과 색감을 더욱 추가해 풍성해졌다. 백종원은 시식했던 학생들의 불만이었던 금액에 대해 물었다. 샐러드집 사장은 "경제활동 없는 학생들이라 그렇게 느꼈을 것"이라면서 가격을 내리기로 했다.

백종원은 "방향을 잘 못 잡았다"면서 가격대비 퀄리티가 떨어진 이유에 대해 차분히 설명했다.
특히 어필이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비싸게 느껴지는 이유는 플레이팅이 문제라면서 사각형의 넓은 사기그릇에 보이게 세팅하라고 했다. 포인트는 모든 재료가 한 눈에 보이는 것이었다.


재방문의사 전원 X였던 1조부터 전원 O를 변경했다. 백종원은 "이제 이 방향으로 노력하면 된다는 것, 방향을 알았을 뿐 멈추면 큰일난다"며 조언을 잊지 않았다. 전원 성공 원인에 대해 사장은 "시각적 만족감이 컸던 것 같다"며 백종원 말에 동의했다. 플레이팅 위치가 손님의 기분을 좌우한다고 했다. 오래전부터 한결같은 장사정신이었다. 장사계 모차르트라 불릴 만 했다. 마지막 시식단까지 12명 전원 재방문 선택했다. 100% 성공하며 재평가 받은 사장님의 노력이었다.백종원ㅇ느 "사장님이 바로 캐취해줬다. 노력과 아이디어의 콜라보다"고 말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