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애의 참견' 주우재, "세상에서 가장 싫은 스타일"..분노케한 女

[OSEN=최나영 기자] 프로 참견러들을 두 손, 두 발 다 들게 만든 최강 여친이 등장한다. 

오늘(14일) 방송을 앞둔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26회에서는 타인은 물론 남친에게 절대로 신세를 끼치지 않으려는 독립적인 여친으로 인해 연애에 위기를 맞은 남자가 사연을 보낸다.

사연을 보낸 남자의 말에 따르면 소개팅으로 만난 현재 여친은 당일 식사를 직접 계산했을 정도로 주체적인 면모가 돋보였다고. 사귀는 동안 집에 데려다 달라고 하는 일도 없을뿐더러 남자 힘이 필요한 이사도 혼자서 다 처리하는 등 자립심이 강한 게 마음에 들었다고 전한다. 

하지만 이러한 여친의 성향은 결국 연애의 걸림돌이 된다. 자신의 생일인 것도 말을 안 하고 아플 때도 절대로 남친의 도움을 받지 않으려고 했던 것. 

무엇보다 데이트 도중 갑자기 일이 생겼다며 사라져놓고 며칠 동안이나 잠수를 타버린 사건은 주인공의 심란함을 가중 시킨다. 연락이 안 되는 여친 때문에 집 앞에 찾아가서 추궁을 한 끝에야 그녀의 할머니가 돌아가셨다는 것을 알고 황당함을 감출 수 없었던 터. 

뿐만 아니라 주인공에게 그 사실을 고백한 후 여친의 대처가 프로 참견러들의 분노 게이지를 한층 더 불타오르게 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주우재는 “세상에서 제일 싫은 스타일”이라며 신랄하게 여친의 행동을 꼬집는다. 

 이에 사연 속 주인공의 여친은 도대체 왜 이토록 남의 도움 받기를 극도로 꺼려하는지 또 남친에게마저 칼같이 구는 까닭은 무엇일지 오늘 방송에서 공개된다. 

오늘(14일) 오후 10시 10분, 15일 오후 3시 40분 KBS DRAMA 채널에서 방송. /nyc@osen.co.kr

[사진] KBS Joy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