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올스타] 이대호의 의욕, "홈런레이스 우승 하고파"

[OSEN=울산, 조형래 기자] "2등하니 기분 별로 안 좋더라. 1등 하고 싶다."

롯데 자이언츠 이대호가 14일 울산 문수구장에서 열리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올스타전'을 앞두고 홈런레이스 우승에 대한 의욕을 보였다.

이대호는 이날 올스타전 드림 올스타의 베스트 12로 선정돼 선발 출장한다. 그리고 전날(13일) 열린 홈런레이스 예선에서 10개의 홈런을 기록, 홈런레이스 결승에 진출했다. 이날 올스타전 본 경기  5회말이 끝난 뒤 한화 제러드 호잉과 우승을 다툴 예정이다.

이대호는 홈런레이스에 대해 "다른 선수들이 많이 아프더라. 힘이 많이 떨어져서 홈런레이스는 안 나오려고 했다"면서 "종덕이가 홈런을 칠 수 있게끔 공을 잘 던져줬다"고 말했다.

이대호는 지난해 홈런레이스에도 출전했지만 윌린 로사리오에 밀리며 준우승에 그쳤다. 지난해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대호는 올해 의욕을 보이고 있다. 그는 "지난해 2등을 하고 나니 기분이 별로 좋지는 않더라. 이왕 나온 거 우승을 하고 싶다"고 힘주어 말했다.

또한 우승 시에는 배팅볼 투수로 합을 맞춘 팀 후배 나종덕에게 전할 선물도 밝혔다. 그는 "우승 하면 종덕이에게 100만원을 주려고 한다"고 말했다.

올해 9번째 올스타전에 나서는 이대호다. 그는 "많은 팬들을 만나고 싶었는데 팬사인회 시간도 짧은 것 같고 더워서 좀 아쉽다"면서 "팬 분들이 뽑아주신 베스트 12이고 축제니까 기분 좋게 즐겁게 나서력 한다"고 말했다.

이어 "처음에 뽑히면 사실 어리둥절하고 신기하긴 하다. 팬 분들이 뽑아주신 거 자체가 영광스럽기 때문에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할 것이다"고 9번째 올스타전네 나서는 소감을 밝혔다. /jhrae@osen.co.kr  

[사진] 울산=지형준 기자 jpnews@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