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올스타] '유턴파' 박병호-김현수, "팬들과의 만남 즐겁네요"

[OSEN=울산, 이종서 기자] KBO리그에 돌아온 박병호(넥센)와 김현수(LG)가 팬들과의 만남에 미소를 지었다.

박병호와 김현수는 14일 울산 문수구장에서 열리는 '2018 신한은행 MY KBO 올스타전'에 나눔 올스타 '베스트 12'에 선정됐다.

이날 올스타전 경기에 앞서 올스타 선수들은 팬 사인회의 시간을 가졌다. 올 시즌을 앞두고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KBO리그로 복귀한 박병호와 김현수는 모처럼 가까이에서 팬들과 소통하는 기회에 미소를 지었다.


박병호는 "아무래도 복귀 첫 해인 만큼 이렇게 팬들과 가까이에서 인사를 나눌 수 있어서 기쁘고 즐겁다"라며 "넥센 뿐 아니라 10개구단 프로야구 팬 앞에서 야구를 하게 돼 설렌다"라고 미소를 지었다.

MVP에 대한 욕심을 묻자 "MVP는 기대하지 않는다. MVP는 운도 많이 따라줘야 한다"라며 겸손한 소감을 전했다.

전날 나간 올스타전 홈런레이스 예선에서 4개의 홈런을 치면서 아쉽게 결선 진출에 실패한 박병호는 "(김)하성이는 잘 던져줬다. 다만 내가 연습 때는 공을 멀리 날리지 못해서 부담을 가졌다"라며 "잘하고 싶었는데, 아쉬웠다"라고 이야기 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LG와 계약을 맺은 김현수 역시 "KBO에 돌아와서 올스타까지 뽑혀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서 김현수는 "그동안 올스타전에서 안타를 한 개 밖에 치지 못했다. 오늘은 꼭 한 개 더 치고 싶다"고 다소 소박한(?) 목표를 밝히기도 했다. /bellstop@osen.co.kr

[사진] 울산=지형준 기자 jpnews@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