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운우리새끼' 김종국 "이젠 결혼 전제로 만남 시작해야 한다"

[OSEN=김보라 기자] 미혼인 가수 김종국이 결혼을 앞둔 조카를 만나 자신의 결혼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국의 조카인 모델 우승희가 웨딩드레스를 입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김종국은 조카와 그녀의 예비 남편에게 “나는 결혼하는 사람들에게 맨날 물어본다”며 “어떻게 결혼하고 싶은 마음이 생겼느냐”고 물었다. 이에 “처음 만났을 때부터 운명이라고 생각했다”는 대답을 듣고, 모르겠다는 표정을 지었다.

이어 김종국은 “예전에는 만남이 우선이고 결혼이 나중이었다면, 난 이제는 결혼을 전제로 만남을 시작해야 한다”면서 “좋으니까 만나보자는 건 이제 안 된다”고 자신의 처지를 밝혔다.

그러면서 조카와 조카사위에게 “자네들은 좋은 나이에 결단을 잘했다”는 덕담을 건넸다. 김종국은 아빠 같은 삼촌의 마음을 드러내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purplish@osen.co.kr

[사진]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