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조정석X윤아 '엑시트', 4일 크랭크인..고두심X박인환 합류


[OSEN=김보라 기자] 2019년 여름, 시원한 재난 액션 영화로 찾아올 ‘엑시트(EXIT)’(감독 이상근, 제공배급 CJ 엔터테인먼트, 제작 외유내강 공동제작 필름케이, 디지털아이디어)가 조정석, 윤아, 고두심, 박인환, 김지영 등 베테랑 배우들까지 캐스팅을 완료하고 지난 4일 전격 크랭크인했다.

‘엑시트’는 청년백수 용남(조정석 분)이 어머니 칠순 잔치에서 우연히 만난 대학시절 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 분)와 함께 원인 모를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해야 하는 비상 상황을 그린 새로운 스타일의 재난액션 영화.


장르를 넘나드는 변신의 귀재 조정석이 몇 년째 취업에 번번이 실패하며 온 가족의 구박을 한 몸에 받고 사는 청년백수 용남 역을 맡아 실감 나는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스크린, 브라운관 무대를 넘나들며 그만의 뛰어난 캐릭터 해석력과 디테일한 연기를 선보여왔던 조정석의 새로운 액션이 기대된다.

‘공조’(감독 김성훈, 2017)로 스크린 차세대 여배우로 올라선 임윤아는 ‘엑시트’에서 용남 어머니의 칠순 잔치가 열리는 컨벤션 홀의 부지점장 의주 역할을 맡았다. 의주는 대학 졸업 후 우연히 다시 만난 동아리 선배 용남과 추억에 잠길 새도 없이 역대급 재난이란 아이러니한 상황에 처하는 인물을 연기한다.

조정석, 임윤아에 이어 베테랑 대표 배우들도 ‘엑시트’에 유쾌하게 합류했다. 먼저 고두심이 청년백수 용남의 든든한 어머니 현옥 역할로, 급한 성격 빼곤 다 괜찮은 아버지 장수 역에는 박인환이 캐스팅됐다. 용남의 기 센 첫째 누나 정현 역은 김지영이 맡아 웃음과 남다른 가족 케미스트리를 담당한다.

영화를 대표해 조정석은 “영화 ‘엑시트’가 촬영을 시작한다고 하니, 정말 꿈만 같다. 제작진의 새로운 도전이 빛날 수 있도록 열심히 촬영에 임하겠다”라고 밝혔으며, 임윤아는 "조정석 배우와 함께 액션 콤비로 호흡을 맞추게 돼 무척 설레고 기대된다. 다들 사고 없이 건강하게 촬영했으면 좋겠다.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의지를 다졌다.

‘엑시트’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출신으로 미쟝센 단편영화제에서 주목받은 이상근 감독의 데뷔작으로, 새로운 감각과 재기 발랄한 연출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충무로 천만 영화 제작진들이 참여해 새로운 스타일의 재난 액션 장르에 도전한다. 2019년 여름 개봉 예정./ purplish@osen.co.kr

[사진]CJ 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