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PD수첩' 피해자 "조재현, 최근까지도 성폭력…처벌받게 하고싶다"

[OSEN=장진리 기자] 조재현에게 성폭력을 당했다는 일반인 피해자가 등장했다.

7일 방송된 'PD수첩'에서는 지인을 따라 드라마팀 회식에 갔다가 조재현에게 성폭행을 당할 뻔 했다는 피해자 H씨의 증언이 공개됐다. 

H씨는 연예 기획사를 다니던 지인을 따라 드라마팀 회식에 참석했다가 조재현에게 성폭행을 당할 뻔 했다고 밝혔다.

H씨는 "화장실을 가려는데 따라와서 성폭행을 하려고 했다. 강제로 키스를 하려고 하면서 '조용히 해, 다쳐'라고 했다. 그분은 이미 바지를 벗은 게 느껴졌다. 더 큰 일을 막아야겠다는 생각밖에 안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겨우 탈출한 후 무서워서 바깥에서는 화장실을 갈 수도 없었고 방광염으로 1년 넘게 고생했다"며 "제가 이 정도인데 더 심한 피해를 당하신 분은 하루하루가 지옥일 거다. 10년이 지나도 그 기억을 다시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괴롭다"고 토로했다. 

H씨는 최근까지 조재현에게 성폭력 피해를 받은 피해자들과 연락을 주고받았다는 사실도 알렸다. H씨는 "최근까지도 피해 사실이 있었다. 그래서 제가 더 용기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공소시효 안에 있는 그분들이 조금 더 용기내서 신고하고 고소를 해서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그런 부분에서 제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다짐했다. /mari@osen.co.kr

[사진] MBC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