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맨유 무리뉴, "포그바, 유스 출신으로 주장 완장 의미 잘 알고 있다"

[OSEN=이인환 기자] "발렌시아가 주장이지만 나오지 못해서 포그바가 완장을 찼다."

맨유는 11일(한국시간) 홈구장인 올드 트래퍼드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 레스터 시티와 개막전서 2-1로 값진 승리를 거뒀다.

이날 맨유는 후반 추가 시간 바디에게 실점을 허용했으나 폴 포그바와 루크 쇼의 릴레이골로 리드를 지키며 개막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앞서 맨유는 전력 보강에 차질을 겪으며 여러 논란에 시달렸다. 무리뉴 김독이 노골적으로 불만을 나타내기도 했다. 다행히 맨유는 레스터전 승리로 반전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

경기 후 맨유의 조세 무리뉴 감독은 영국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서 "개막전서 승리하며 기분 좋게 시즌을 시작했다. 이 승리로 인해서 다음 주 경기도 정신적으로 무장한 채 시작할 것이다"고 경기 소감을 밝혔다.

시즌 시작 전 맨유는 지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 참가한 선수들이 늦게 팀에 합류해서 어려움을 겪었다.

무리뉴 감독은 "마티치는 부상으로 나올 수 없었다. 린가드는 출전이 힘든 상황이었지만, 루카쿠는 교체로 나올 수 있는 몸상태라 기용했다"고 설명했다.

레스터전서 맨유는 부상으로 결장한 발렌시아 대신 포그바가 주장 완장을 차고 나섰다. 무리뉴 감독은 "발렌시아가 주장이지만 나오지 못해서 포그바가 완장을 찼다"고 전했다.

이어 "포그바는 맨유 아카데미 출신이다. 그는 (맨유 주장이) 팀에서 무엇을 의미하는지 잘 알고 있다"고 신뢰를 보였다. /mcadoo@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