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런 동생 있었으면"..'그녀말' 정진운, 김재원과 훈훈·든든 브로맨스

[OSEN=최나영 기자] 가수 겸 배우 정진운이 SBS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서 김재원의 든든한 동생 역으로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주말특별기획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서 한강우(김재원)은 지은한(남상미)를 향한 자신의 복잡한 속내를 한희영(정진운)에게 털어놓는다.  

한강우를 친형처럼 따르는 한희영은 한강우가 지은한과 얽히기 시작하면서 난처한 상황에 처해지자 "지은한, 정말 폭탄도 이런 폭탄이 없어. 아주 형 인생 날려버리고 갈건가봐"라며 형을 걱정한다. 

한강우는 "그 여자가 살려주지 않았으면 나 여기에 없어"라고 얘기하지만, 한희영은 "그 여자 목숨값 제대로 뽑아간다. 사채보다 더한다"며 분통을 터트린다.

한강우는 "뱉지도 못하겠고 삼킬 수도 없다"며 체념했고, 한희영은 "뱉어 다 뱉어.

한희영은 드라마 첫 회부터 한강우가 어려움에 봉착할 때마다 항상 곁을 지켜주는 든든한 버팀목이 돼주고 있으며, 이와 함께 두 사람의 브로맨스도 빛을 발하고 있다.  

훈훈한 비주얼과 안정감 있는 연기력으로 존재감을 톡톡히 보여주고 있는 정진운은 김재원과 브로맨스는 물론 초등학교 친구였던 이현수(이호정)과의 티격태격 케미 또한 끌어내며 시청자들의 흥미를 높이고 있다.

한편 정진운은 지난 11일 Olive '서울메이트'에도 출연해 유쾌한 매력을 발산했다. 드라마, 예능 등 다방면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는 정진운의 만능 엔터테이너 행보는 앞으로도 계속되는 중이다. /nyc@osen.co.kr

[사진] 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방송 캡처, 정진운 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