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동상이몽2' 소이현♥인교진, 분노의 정리 배틀…미니 바자회로 경매 진행

[OSEN=장진리 기자]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소이현-인교진 부부가 분노의 정리 배틀에 나섰다.

13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소이현-인교진 부부의 치열한 정리이몽이 그려진다. 

소이현-인교진 부부는 바쁜 스케줄을 앞두고 대대적인 집안 정리에 나섰다. 부부는 복잡한 서랍장과 잘 안 입는 옷들을 정리하던 중, 서로가 아끼는 물건에까지 손을 대면서 급기야 '정리 배틀'을 시작했다. 

인교진은 소이현이 몇 년간 고이 모셔둔 술을 정리하자며 거실로 들고 나왔다. 이에 질세라 소이현도 인교진이 사놓기만 하고 잘 안 쓰던 각종 전자제품들을 정리하려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소부부는 어느 정도 정리할 물건들이 모이자 친한 친구들을 불러 모아 바자회를 열었다. 각자 안 쓰는 물건들을 한 보따리씩 들고 온 친구들은 물물교환을 하거나, 괜찮은 물건은 경매를 진행했다.

경매가 막바지에 다다르자 소이현은 "내가 좋은 물건을 가져왔어"라며 집에서 몰래 가져온 물건을 공개했다. 이를 본 인교진은 손까지 떨며 경악하는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 과연 경매가 100만 원 이상을 기록한 물건의 정체는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은 1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mari@osen.c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