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 무비] 예매율 1위 역주행 '공작', 차가운 구강액션의 뜨거운 흥행

[OSEN=장진리 기자] 영화 '공작'이 예매율 1위에 등극했다.

'공작'은 개봉 5일 만에 흥행 판세를 뒤집고 박스오피스 예매율 역전에 성공했다. 개봉 5일 만인 12일 '신과함께-인과 연'(김용화 감독)을 꺾고 전체 예매율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공작'은 12일 전체 예매율 29.7%를 기록하며 '신과함께-인과 연'을 제치고 예매율 1위에 올랐다. 지난 8일 개봉작 중 1위로 산뜻하게 출발한 '공작'은 개봉 4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고, 개봉 5일 째인 12일에는 예매율 1위까지 올라 흥행판을 제대로 달궜다.


특히 '공작'의 이러한 기록은 천만 예약작 '신과함께-인과 연'마저 꺾은 것이라 더욱 눈길을 끈다. 역대급 흥행 광풍으로 천만 카운트다운에 돌입한 '신과함께-인과 연'을 누르고 예매율 정상에 선 '공작'은 폭염보다 더 뜨거운 흥행을 예고하고 나섰다.

'공작'은 1990년대 중반, ‘흑금성’이라는 암호명으로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던 안기부 스파이가 남북 고위층 사이의 은밀한 거래를 감지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첩보극.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 '군도: 민란의 시대', '용서받지 못한 자' 등을 만든 윤종빈 감독의 신작으로, 실화를 바탕으로 한 웰메이드 첩보극으로 화제를 모았다. 특히 개봉 전인 지난 5월에는 제71회 칸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공식 초청, 개봉 전부터 해외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받은 바 있다.


'공작'의 흥행은 한국형 첩보극의 새 장을 열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있다. '미션 임파서블', '킹스맨' 등 각종 신무기를 동원한 화려한 액션, 쫓고 쫓기는 추격전 등 흔한 첩보극의 문법은 완벽히 배제했다. 난무하는 액션 대신 '공작'의 137분을 꽉 채운 것은 인물들의 차가운 심리전이다. 남과 북은 누구를 위해, 무엇을 위해서 싸우는 것일까. 지구상 유일한 분단국가인 남과 북이기에 바로 지금 이야기 할 수 있는 질문들이 영화를 보는 관객들에게 의미심장한 질문을 던진다.

무엇보다 많은 이들이 몰랐던 이야기인 흑금성 사건은 관객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선사한다. 연출을 맡은 윤종빈 감독 역시 차기작 준비를 위해 자료를 조사하다 흑금성 사건을 알게 됐고, '공작' 프로젝트에 돌입하게 됐다. 서로 다른 신념의 두 남자가 차갑게 만나, 마침내 뜨겁게 공존하게 되는 이야기는 관객들을 정조준하는데 성공했고, 흥행의 불꽃을 피워냈다.

'공작'은 쌍천만 '신과함께-인과 연'의 흥행 독주를 뚫고 역주행 흥행을 시작했다. 보는 내내 긴장감을 유지하게 만드는 배우들의 열연과 실화를 바탕으로 한 밀도 높은 서스펜스, 윤종빈 감독 특유의 치밀한 연출이 관객들의 마음을 제대로 사로잡았다. 예매율 정상에 등극하며 본격적인 흥행 역주행을 시작한 '공작', 묵직한 울림으로 여름 극장가 흥행사를 새롭게 쓸 준비를 마쳤다. /mari@osen.co.kr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