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진기주 "대기업 3년→기자 3개월→슈퍼모델 3위→배우"

[OSEN=이소담 기자] 배우 진기주가 '금손 여신'으로 '런닝맨'을 찾았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꽝손 바캉스' 특집이 펼쳐진 가운데, 진기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은 진기주에 대해 "대기업 S사에 공채로 합격해서 3년 다녔다. 거기를 그만 두셨냐"고 물었다. 진기주는 "네"라고 답했다. 이어 유재석은 "기자님으로 합격하시고 기자 생활은 3개월 하셨다. 그걸 또 그만 두신다. 그리고 슈퍼모델은 3위"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한마디로 금손은 금손인데 한 군데 있지는 못 한다"고 정리해 웃음을 자아냈다.

진기주는 연기자가 된 이유에 대해 "나이가 어느 정도 들다 보니까 이제서야 용기를 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데뷔 후 후회는 없다고 덧붙였다. / besodam@osen.co.kr

[사진]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