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롤챔스] '아프리카 만나는' 킹존 강동훈 감독, "전체적 짜임새 좋았다"

[OSEN=서초, 고용준 기자] 킹존 강동훈 감독이 아프리카 프릭스와 플레이오프 1라운드에서 맞붙게 된 소감을 전했다. 

아프리카는 12일 오후 서울 서초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서머 스플릿 포스트시즌 젠지와 와일드카드 결정전서 '기인' 김기인의 활약과 봇라인의 분전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아프리카는 오는 15일 킹존과 플레이오프 1라운드에서 5전 3선승제로 격돌하게 됐다. 

킹존은 2018시즌 아프리카를 상대로 단 한 번의 패배도 없다. 그런점에서 킹존은 아프리카에서 껄끄러운 상대. 그러나 강동훈 감독은 천적의 의미보다는 승리할 수 있는 자격을 갖추겠다는 각오를 거듭 강조했다. 

강동훈 감독은 아프리카가 승리한 이후 전화통화를 통해 "어떤 팀이 이기던 이상하지 않을 경기라고 생각했는데, 아프리카의 폼이 전반적으로 좋은 것 같았다. 승리를 축하드린다"고 경기를 본 소감을 전했다. 

이어 강 감독은 "전체적으로 아프리카가 조합상 각자의 역할을 잘해줬다. 1세트 '기인' 김기인의 퀸이 인상적이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강동훈 감독은 "이번 플레이오프 1라운드 임하는 각오 역시 정규시즌이 끝날 때와 같은 마음가짐이다. 팀이 더 발전하고 좋아지는 것이 먼저다. 그래야만 더 높을 곳을 바라볼수 있는 팀의 자격을 갖출 수 있다고 생각한다. 당연히 최선을 다해 임할것이고 모든 순간순간 배우고 나아가겠다"고 플레이오프 1라운드에 임하는 소감을 밝혔다. / scrapp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