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종합]'보이스2' 이하나X이진욱, 손잡았다‥비밀 '공조' 시작

[OSEN=김수형기자] '보이스 시즌2'에서 이하나와 이진욱이 비밀 공조 수사를 시작했다.

12일 방송된 OCN 주말 드라마 '보이스 시즌2 (연출 이승영, 극본 마진원)' 에서 권주(이하나 분)이 강우(이진욱 분)에게 비밀 수사를 제안했다.

견인차 전복사고 현장에서 "친구..."라는 말만 남기고 숨진 용의자의 목소리를 들은 권주(이하나 분)는, 도강우(이진욱 분) 형사의 예측대로 진범이 따로 있음을 확신했다.


권주의 브리핑이 시작됐다. 용의자 장수복은 장형사를 겨냥한 보복범죄라 말했다. 경찰들은 "이런 악질은 처음"이라면서 경찰이 피해자가 될 수 없다며 빠르시일에 마무리 지을 것이라 했다. 이때 권주는 공범 가능성을 배제하지 말라고 했다. 미심쩍은 자료들을 언급하면서 "모든 증거와 증언은 편견없이 다룬다, 수사의 기본, 공범이 있는데 놓치는 거라면 피해자는 늘어날 것"이라 말했다. 하지만 경찰청은 이번 사건은 증거가 확실하므로 함부로 말하지 말라고 했다. 결국 권주의 의견은 묵살됐다. 권주는 청장에게 다시 한번 호소했으나, 아무도 믿지 않았다.


이때, 강우가 체포됐다. 강우는 "이것들이 단체로 미쳐간다"며 강하게 거부했으나, 그 자리에서 바로 붙잡혀 경찰서로 향하게 됐다.

권주는 도강우 계좌로 정체불명 돈이 들어왔으나, 뭔가 이상한 점을 알게 됐다. 오히려 나홍수(유승목 분)의 계좌가 이상하다고. 파트너 도강우 인감을 빼돌려 수사도중 은폐했을 가능성도 있다는 것. 그리고 나홍수 명예를 위해 도강우가 일부러 묵인했을 가능성도 커졌다. 권주는 "풀수 있는 건 진실을 알 수 있는 사람과 손을 잡는 것"이라면서 도강우가 어디에 있는지 물었다. 이어 도강우가 체포되어 있음을 알게 됐다.


권주는 강우를 찾아가, 골든타임팀 합류하고 진범수사는 비밀리에 진행하는 비밀 수사에 합류하라고 했다. 법원 체포 영장 엎어버린 대신 진범에 대해 모든 단서를 달라는 조건이었다. 합류하겠다고 약속하면 구치소에서도 빼주겠다며, 협박이 아닌 제안이라고 했다.

이어 3년전 뒷돈 받은 사람은 나형순 형사이며 친구로 이를 덮어준 것이냐구 물었다. 이어 "죽은 파트너에게 보여주기엔 한심한 모습"이라면서 "사기꾼이나 끼고 있으면서 아무거도 못한 도형사님보다 빨리 잡을 것, 살인마"라며 강우를 자극했다.


강우는 고심했다. 이어 권주에게 연락했고, 약속대로 진행하기로 했다. 하지만 팽팽한 기싸움이 오고갔다. 권주는 강우에게 "신뢰가 쌓이기 전까진 제 방식대로 할 것"이라 엄포를 뒀다. 권주는 인사발령통지서를 강우에게 내밀면서 "기간 한 달 내 돌출행동은 용납하지 않는다"고 했다. 사고치면 다시 영장나올 것이라고. 강우는 "대신 출동은 내 맘대로 한다"고 했고, 권주는 "좋다"면서 정보부터 공유하자고 했다.

이로써 두 사람의 비밀수사가 시작된 상황. 권주는 "그놈 반드시 잡아 법의 심판에 세울 것"이라면서 "약해지지 말자, 난 골든타임 팀장"이라며 마음을 다잡았다.

/ssu0818@osen.co.kr

[사진] '보이스 시즌2'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