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안서현X김사무엘의 10대 공감 ‘복수노트2’, 오늘(13일) 첫방

[OSEN=김나희 기자] 2018년 여름방학 최고 기대작 ‘복수노트2’가 첫 방송을 앞두고 3가지 관전포인트를 공개해 기대감을 한껏 올렸다.

오늘(13일) 저녁 8시 첫 방송되는 XtvN 새 월화드라마 ‘복수노트2’(극본 한상임 김종선 심미선/ 연출 오승열 서재주)는 오지랖 넓은 초긍정 의리녀 오지나(안서현 분)가 미스터리한 복수대행 애플리케이션 ‘복수노트’를 통해 억울한 일을 해결해나가며 성장하는 드라마다. 지나는 시크한 반항아 서로빈(김사무엘 분)-미친 외모에 섹시한 두뇌까지 갖춘 초훈남 서제이(지민혁 분) 형제와 알콩달콩 얽히게 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복수노트2’는 1회부터 밀도 높은 스토리와 통쾌한 연출로 10대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1번째 관전 포인트는 전편에 이어 적나라하게 담아낼 현실 10대 이야기들이다. 안서현(오지나 역)이 남다른 오지랖으로 친구를 돕다 부정행위에 휘말리고 왕따를 당하게 되면서 질풍노도 고등학생의 삶을 실제처럼 다뤄 10대들의 핵공감과 꿀잼을 유발한다. 청소년의 현실적인 고민인 왕따가 학교에서 어떤 식으로 일어나고 SNS에서는 어떻게 작동하는지 구체적으로 보여준다. 여기에 생일과 시험공부마저 설정샷으로 도배하며 SNS에 집착하는 학생, 돈으로 모든 것을 해결하려는 금수저 등 10대들의 방황을 있는 그대로 그려낸다. 이 같은 현실적인 이야기들이 10대들에게는 공감 포인트로, 기성세대에게는 추억과 자녀를 이해하는 코드로 작동할 것으로 보인다.

2번째 관전 포인트는 안서현의 열일곱 첫사랑과 복수노트 마스터를 찾아가는 과정이다. 전편에서 김향기(호구희 역)의 첫사랑이 1회부터 바로 등장한 것과 달리 이번 편에서는 안서현이 김사무엘-지민혁 중 누구와 첫사랑을 이룰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상황. 안서현이 열일곱 첫사랑이 누굴지 스스로 질문을 던지며 김사무엘-지민혁을 번갈아 바라보는 티저 예고편이 공개된 뒤 ‘복수노트2’ 팬들은 댓글로 둘 중 누구를 택할지 점치며 흥미로워하고 있다. 또한 ‘복수노트2’에서는 전편에서 베일에 가려졌던 복수노트 앱의 마스터가 누구인지 정체가 드러날 예정이다. 1회에서 복수노트 마스터의 첫 번째 후보를 확인해야 앞으로 ‘숨은마스터찾기’에 참여하며 탐정놀이의 즐거움에 빠질 수 있다.

3번째 관전 포인트는 무결점의 10대 배우들이다. 영화 ‘옥자’의 히로인 안서현은 칸 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을 만큼 연기력을 바탕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된 연기력을 선보이며 드라마를 이끌어간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출신 김사무엘의 첫 연기 도전 또한 글로벌 팬들의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김사무엘은 티저 영상과 사진 등에서 질풍노도의 눈빛을 보여주며 이미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고등래퍼 시즌2’ 출신 지민혁은 초훈남 젠틀남 이미지에 맞는 얼굴 천재의 면모로 눈도장을 확실히 찍으며 여심을 저격한다. 이 밖에 김지영, 김소희 등 실제로도 10대인 배우들이 드라마 속에서도 10대의 에너지를 한껏 발산하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고정시킬 예정이다.

한편 올해 1월 개국한 오락전문채널 XtvN은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참신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tvN의 독창적인 감성과 제작 역량에 기반해 15세~39세 시청자들이 즐길 수 있는 오락 특화 콘텐츠를 제공한다. / nahee@osen.co.kr

[사진] XtvN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