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레터]김지민X신지훈, "이성으로 안보여..친한사이"..두 번째 '썸' 해명(종합)

[OSEN=최나영 기자] 개그우먼 김지민과 배우 신지훈이 핑크빛 기류로 화제를 모으며 '썸 아닌 친한 사이'라는 공식입장을 내놓기에 이르렀다. 벌써 두 번째 해명이다. 하지만 '남녀관계는 쉽게 규정지을 수 없는 것'이라며 두 사람을 바라보는 의혹(?)의 눈초리는 여전히 존재한다. 물론 억측은 피해야겠지만 말이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는 박나래의 절친 김지민이 출연했다. 그는 이날 이야기 도중 “일 중독에 걸린 것처럼 일에 많이 빠져 살았다. 그러다 어느덧 30대 중반이 됐다. 주변을 돌아보니 다 시집, 장가를 가고 나 빼고 다 연애를 하고 있었다. 그래서 사람들 다 만나고 다니자 하니까 매일 술을 마시게 됐다”고 솔직히 말했다.

이에 이날 함께 출연한 김대희는 "김지민이 썸을 타는 것 같다"며 의혹을 제기했다.


김대희는 "김지민이 썸을 타는 것 같다"라며 "얼마 전 공연이 있었는데 김지민이 키가 190cm 가까이 되는 남자랑 같이 왔더라"라고 말한 것. 이에 김지민은 "그 사람이 배우 신지훈이다"라고 정체를 밝혔다.

박나래는 "내가 연결해줬다"라고 설명을 덧붙이며 "신지훈 씨가 유독 모임에서 김지민만을 각별하게 챙긴다. 단체방에서 '김지민, 나랑 만날 거야?'라고 이야기를 한다"고 폭로해 듣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김지민은 이에 아무 말도 하지 않고 고개만 내저어 웃음을 자아냈다. '비디오스타' 측은 "진실은 둘 사이만 아는 걸로"라면서도 “제보 환영”이라는 자막을 내놓았다.

방송 뒤 신지훈에 대한 대중의 궁금증이 쏟아졌고, 김지민과 신지훈의 과거 방송에서의 한 장면이 재조명되기도.

지난 1월 방송된 MBN 에능프로그램 '비혼이 행복한 비행소녀에서는 김지민이 개그우먼 김민경, 배우 신지훈과 함께한 비혼여행이 그려졌던 바다.

오픈 카를 타며 세 사람은 소리를 지르기 시작했고 특히 김지민은 "지훈아, 사랑해"라고 외쳤다. 신지훈은 "나도 밥 먹었어"라며 딴청을 피우는 등 '미안하다 사랑한다' 패러디를 '사오정' 패러디로 전환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VCR로 지켜본 패널들은 "일부러 장난인 척 고백한 거 아니냐"며 예리하게 이를 지적했다. 김지민은 "아니다. 악마의 편집, 모함이다"며 억울해 하면서 "진짜 남자로 생각했으면 같이 여행 갔겠냐"며 해명하면서 이 분위기를 몰아 "앞으로 난 공개 연애 절대 안할 거다"고 선언해 눈길을 끌었다. 

신지훈의 소속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오전 OSEN에 ‘비디오스타’ 방송 관련으로 "신지훈이 김지민씨 뿐 아니라 박나래씨, 김준호씨 등 모두와 함께 친하다. 정말 친하고 편한 사이라 그렇게 토크에서도 등장한 것 같다"고 말하며 "썸은 아니고, 오히려 박나래씨와 더 먼저 오랫동안 친했다. 김지민과도 친한 사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출연한 김준호 사단의 사람들과 신지훈이 친한 사이이기 때문에 편한 분위기에서 토크가 진행돼 그의 이름까지 나오게 된 것이란 설명이다. / nyc@osen.co.kr

[사진]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