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입장글 올라올 것"..강성훈, 섣부른 판단 NO·신중히 기다릴 때 [Oh!쎈 이슈]

[OSEN=이소담 기자] 그룹 젝스키스의 멤버 강성훈이 때아닌 열애와 팬미팅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신중히 바라보는 태도가 필요한 때이다.

강성훈은 최근 대만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던 단독 팬미팅이 일방적인 취소로 문제가 불거졌다. 또한 강성훈의 팬카페 운영자가 강성훈의 여자친구라는 의혹이 불거졌다.

강성훈은 일단 여자친구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팬카페를 통해 "최근 떠도는 소문 중 운영자 관련, 여자친구는 딱 대놓고 말할게. 그냥 소문은 소문일 뿐. 더 이상은 말 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한다. 이 부분은 언급할 가치가 없다. 확대 해석 삼가해 주기 바란다"라고 팬들에게 가장 먼저 솔직하게 밝혔다.

본인이 직접 아니라고 해명한 만큼 여자친구 의혹은 일단락됐다. 팬미팅 관련 논란에 대해서는 YG엔터테인먼트가 "강성훈의 단독 팬미팅은 본인이 독자적으로 진행해왔다. 하지만 YG는 모든 사안을 자세히 알아보고 피해자들이 생기지 않도록 조속히 문제점들을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취했다.

또한 강성훈은 후니월드 팬카페를 통해 "손해를 보더라도 끝까지 팬미팅을 진행하려 했지만 대만 측이 속이고 진행한 부분이 있었다"며 "대만 정부에서 비자 발급을 거부한 것이 팩트"라고 밝혔다.

이어 강성훈 팬카페 후니월드 측은 11일 오후 팬카페를 통해 "금일 중 아티스트 강성훈님의 입장글이 올라올 예정입니다"라고 알렸다. 우선 강성훈의 입장을 기다리며 섣부른 추측은 삼가야할 때이다. / besodam@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