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섹션TV' 김성균 "지성, '명당' 연습요정 칼을 놓지 않았다"[Oh!쎈리뷰]

[OSEN=조경이 기자]  배우 지성이 '명당' 속 연습 요정으로 뽑혔다. 

17일 방송된 MBC 연예정보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서 영화 '명당' 주역인 조승우 지성 이원근 김성균 유재명 등이 출연했다. 

지성이 '연습 요정'으로 꼽혔다. 김성균은 "지성이 현장에서 칼을 놓지 않았다. 연습하다가 칼을 부러지면 바로 '다른 칼' 이라셨다"고 전했다. 

'명당'은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과 왕이 될 수 있는 천하명당을 차지하려는 이들의 대립과 욕망을 그린다. 지성은 극중에서 몰락한 왕족 흥선 역할을 맡았다. 

김성균은 오랜만에 악역을 맡았다. "그 동안 그리웠다. 특별히 사극으로 악당을 맡을 수 있어서 매 순간 즐거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실 속 배우들의 명당은 어디일까. 유재명은 "자주 가는 카페가 있다. 그 카페에서 대본을 보면 좋은 결과가 있었다. 또 자주 가는 목욕탕이 있다. 그 목욕탕이 되게 좋다. 다른데 못 가게 된다"고 털어놨다. 이에 대해 조승우는 "그 동네에서 호프집에서 많이 뵜다고 했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복이 가장 잘 어울렸던 배우는 조승우가 꼽혔다. 이원근은 "굉장히 다양한 한복을 입고 나오시는데 다 너무 잘 어울리신다"고 전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