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뇌섹홈즈" '문남' 이시원, 추석특집 최종 '뇌섹녀' 등극 [종합]

[OSEN=김수형 기자] 놰섹홈즈 이시원이 걸크러쉬 문제풀이로 뇌섹녀까지 등극했다.

25일 방송된 tvN 예능 '문제적남자'에서 뇌섹녀 총출동, 추석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첫번째 뇌섹녀는 수리의 神 모델 고소현이었다. 이어 고소현은 "원래 수학덕후였다, 꿈은 의사였으나 공부를 충분히 하지 앟았다. 친언니 영향으로 컴퓨터 공학과 진로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학창시절 전교 1등까지 해봤다고 했다. 이어 "공부비법보단, 하고 싶어서 얼음 투혼으로 공부했다"고 했다. 
이어 살아있는 듯한 고양이 그림을 보여줬다. 아마추어 실력이 아닌 수준급 실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두번째 뇌섹녀는 아나운서 박신영이었다. 뉴욕대 경제학과 출신이라고. 중학생 때 조기유학으로 미국 명문 사립고를 입학, 다양한 활동으로 뉴욕대를 들어갈 수 있었다고 했다.원래 꿈은 뮤지컬 배우였다고 했다. 부모님 반대로 꿈을 접었다고. 특히 다코타 패닝과 동문이라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박신영 아니운서는 올해 초 멘사 시험을 응시해 모든 문제를 올킬했다고 했다. 특히 156 이상으로 아이큐 측정 불가라고 해 모두 입을 다물지 못하게 했다.  

세번째는 자타공인 경제의 여왕인 신봉선이었다. 신봉선은 "개그우먼계 촉여왕"이라면서 촉이 좋다고 했다. 
특히 재테크 여왕이라고 했다. 경제 노하우에 대해 "꾸준히 저금을 실천, 먼저 저금을 한 후 남은 돈을 쓴다"면서 "수입의 반은 무조건 저축"이라 전했다. 저축 이외에도 주택연급, 노란우산공제 등 다양한 지식을 전했다. 

그리고  추리력이 돋보였던 이시언이 출연, 1년만에 출연한 뇌섹 개그우먼 박지선이었다. 역시, 또 한번 출연하는 원더걸스 출신 혜림도 등장했다. 혜림은 고급진 관둥어로 추석인사를 전했다. 이어 "출연 후 좋은 일 생겼다, 본과 조교로 발탁됐다"고 했다. 과에 대한 전박적인 업무를 맡고 있다고. 아이돌 최초 조교였다. 

본격적으로 문제를 시작했다.  타일러가 문제를 냈다. 추론력이 필요한 문제라며 4개국어 능력자 혜림이 유리할 것이라 했다. '다이어트 식단 속 숨겨진 과일'을 맞히는 문제였다. 열정막둥이 혜림이 고민하는 사이, 박신영이 확신에 찬 듯 홀로 문제를 풀어냈다.초스피드로 정답을 외쳤다. 믿기지 않는 속도였다. 문제 시작 5분만에 해결할지, 모두 관심이 모았다. 모두 믿기 힘들 정도로, 빠른 스피드는 물론, 정확한 풀이로 문제를 맞혔다. 

다음은 김지석이 문제를 출제했다. 촉이 가장 좋을 신봉선의 문제였다. 문제를 보고 처음 든 생각에 집중하라고 팁을 전했다. '우리말 골든벨' 최종 문제 정답을 맞히는 것이었다. 박신영은 '문제적남자' 애청자 답게, 문제를 보자마자 유사한 문제를 유추했다. 최근 문제까지 정확히 기억하며 남다른 기억력으로 문제를 풀이했다. 조용히 고민하던 이시원은 정답을 외쳤다. 여러가지 힌트를 조합해 답이 나왔다고. 착착 들어맞는 정답을 맞혔다. 전현무는 "남자보다 훨신 낫다"며 놀라워했다. 완벽한 해석과 깔끔한 설명이었다. 

다음은 이장원이 문제를 냈다. 우승 트로피 범인을 맞히는 것이었다. 이때, 박신영이 음악에 접근하며 문제를 맞혔다. 모두 "멘사는 다르다, 천재"라면서 박경같다고 했다. 퇴근요정 활약이었다. 

재충전할 휴식시간이 끝난 후, 기세를 몰아, 다음 문제를 출제했다. 멘사 수학퍼즐이었다. 문제 출제자는 뇌요미 박경이었다. 수리력이 필요한 문제라고. 박경은 멘사출신 박신영 아나운서에게 문제를 전했다. 집중력을 얻고 말을 잃은 사이, 강력한 다크호스 뇌섹홈즈  이시원이 또 다시 정답질주를 했다. 깔끔한 걸크러쉬였다. 

다음 문제 출제자는 배우포스를 풍긴 하파고, 하석진이었다. 같은 공대생 고소현에게 문제를 전했다. 
고난도인 논리 수학문제였다. 문제적남자 '성덕(성공한 덕후)인 신영이 경우의 수를 만들어보자고 제안했다. 
문제를 풀어야만 나갈 수 있는 상황에, 다양한 의견들을 주고 받았다. 

이시원은 "아마 이것이 맞을 것"이라며 걸크러쉬를 작렬했다. 이어 분위기를 몰아, 앞으로 나와 증명까지 했다. 모두 "이시원 짱"이라며 환호했다. 짜릿하고 강한 문제의 여운이었다. 모두를 문제의 늪에서 구해냈다. 명불허전 뇌섹홈즈였다. 아니나 다를까, 추석특집 대표 문제적 여자는 뇌섹홈즈 이시원이 차지했다.

/ssu0818@osen.co.kr

[사진]'문제적 남자' 방송화면 캡쳐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