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컴백' 김동한 "JBJ→솔로, 이번 안무가 가장 힘들었다…최고난이도"

[OSEN=정지원 기자] '컴백' 김동한이 4개월만에 신보를 발표한 소감을 밝혔다. 

17일 서울시 용산구 삼성카드 아이마켓홀에서 가수 김동한 두번째 미니앨범 '디 나잇'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김동한은 컴백 소감을 묻는 질문에 "많은 팬들의 관심을 받게 돼 빨리 컴백할 수 있었다. 기쁘다"고 밝혔다. 

공백기 근황을 묻는 질문에 김동한은 "활동 직후 바로 컴백 준비를 했다. 가을이 시작될 때 컴백할 수 있게 돼 감사하다"며 "어제 새벽까지도 연습을 했다. 열심히 준비한만큼 예쁘게 봐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동한은 '굿나잇 키스' 무대를 마친 뒤 "이번 안무가 JBJ 때부터 지금까지 중 제일 힘들다. 연습도 많이 했다. 난이도가 높아서 걱정했는데 틀리지 않아서 다행이다"고 말했다. 

한편 김동한은 17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굿나잇 키스'와 '디나잇' 수록곡 전체를 공개하며 컴백한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박준형 기자 soul1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