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가요광장' 이수지 "박보검 나오면 한시간 동안 목말 태우고 방송할 것"

[OSEN=이소담 기자] 개그우먼 이수지가 배우 박보검에 러브콜을 보냈다.

5일 오후 KBS 2FM '이수지의 가요광장'에서는 박보검의 '별보러 가자'가 선곡됐다.

이날 한 청취자는 "결혼을 했지만 외롭다"며 박보검 노래를 틀어 달라는 사연을 보냈다.

이에 이수지는 "저도 만나고 싶다"며 "박보검 씨 만나면 한 시간 내내 보이는 라디오 업고 하겠다"고 선언했다.

이어 "아니다. 목말을 태우겠다"며 "우리 힘을 합쳐서 박보검 씨 나오게 꼭 좀 뭐든 하자. 박보검 캐스팅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수지는 "박보검 씨 캐스팅에 제 사심이 많이 들어갔다고 청취자 분들이 반대를 하신다"며 "스튜디오에 모셔서 저는 저쪽 구석에 있고 박보검 씨는 대각선에서 방송할 테니까 모십시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이수지의 가요광장'에서는 쓸쓸하고 외로운 청취자들의 사연이 소개된 가운데, 가을에 어울리는 감성적인 노래들로 채워졌다. / besodam@osen.co.kr

[사진] 보이는 라디오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