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의 찬미' 신혜선, 이종석에게 이미 아내있다는 사실에 '충격'[Oh!쎈리뷰]

[OSEN=조경이 기자] 이종석에게 이미 아내가 있다는 사실을 알고 신혜선이 충격을 받았다.

3일 방송된 SBS TV시네마 ‘사의찬미’(극본 조수진/연출 박수진)에서 김우진(이종석)이 윤심덕(신혜선)을 집 앞까지 바래다뒀다. 

이 모습을 아버지 윤석호(김원해)가 보게 됐다. 우진이 심덕과 함께 집안에 들어오게 됐다. 심덕의 남동생이 "선생은 우리 큰 누나랑 무슨 사이신지요?"라고 물어 두 사람을 당황하게 했다. 

심덕은 "가족은 내 삶의 버팀목이에요. 귀국하면 내가 버팀목이 되어주어야겠지만"라고 말했다.  

심덕이 우진의 상처난 얼굴에 약을 바르며 치료해줬다. 

다음날 심덕이 우진과 함께 큰 공연장을 찾아갔다. 심덕은 "조선 최고의 소프라노가 되어서 큰 무대에서 더 많은 이들이 내 노래를 듣게 하고 싶다. 여기서 노래하는게 꿈이에요. 언젠가 내가 여기서 노래하게 되면 우진씨가 날 지켜봐줄래요? 내가 수 많은 관객들 앞에서 떨지 않고 잘할 수 있도록"이라고 말했다. 

우진이 "그럴게요"라고 말했다. 

함께 저녁을 먹은 후, 일본 경찰에 쫓기게 된 우진과 심덕. 이들을 피해 구석에 숨은 두 사람. 우진이 심덕에게 입맞춤 하려다가 멈췄다. 
 
이후 우진이 함께 고향집에 같이 가자고 했다. 심덕은 혼자 다른 상상을 하며 한껏 멋을 보렸다. 

우진의 고향집에 도착한 심덕은 우진이 이미 결혼한 남자라는 것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우진의 아내가 "우선 아버님께 인사부터 드리시지요 서방님"이라고 말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