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라디오스타' 측 "로버트 할리, 불편함 없이 분량 최대한 편집" [공식입장]

[OSEN=김나희 기자] '라디오스타' 측이 방송인 로버트 할리의 촬영 분량을 최대한 편집하겠다고 밝혔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측은 9일 "이번주 수요일(10일) 방송 예정인 '라디오스타'에 로버트 할리 씨가 출연하기로 했다. 이미 녹화가 끝나고 편집을 마친 상태에서 불미스러운 상황이 발생했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들은 이어 "이에 제작진은 경찰수사가 진행 중인 중대사안이라는 점과 연예인 마약 사건에 대한 시청자들의 정서를 고려해 방송전까지 로버트 할리 씨 관련 내용과 출연 장면을 최대한 편집함으로써 시청자분들이 불편함 없이 방송을 보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지난 8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로버트 할리를 체포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로버트 할리는 이날 오후 4시10분께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다. 그는 최근 서울 자택에서 온라인으로 구입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수사 과정에서 대부분의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안겼다.

로버트 할리는 9일 새벽 1시30분께 유치장 입감을 위해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서 수원남부경찰서로 압송됐다. 검은색 모자와 흰색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수원남부경찰서에 들어선 그는 현장에 있던 취재진에게 "죄송하다. 마음이 무겁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하 '라디오스타' 공식입장 전문.

'라디오스타' 제작진 공식입장입니다.

이번주 수요일 방송 예정인 '라디오스타'에 로버트 할리 씨가 출연하기로 했습니다. 이미 녹화가 끝나고 편집을 마친 상태에서 불미스러운 상황이 발생했습니다. 

이에 제작진은 경찰수사가 진행중인 중대사안이라는 점과 연예인 마약 사건에 대한 시청자들의 정서를 고려하여 방송전까지 로버트 할리 씨 관련 내용과 출연 장면을 최대한 편집함으로써 시청자분들이 불편함 없이 방송을 보실 수 있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nahee@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