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랑의 카운슬러"…강유미, 개그우먼→배우→유튜버→8월의 신부 (종합)[Oh!쎈 이슈]

[OSEN=장우영 기자] ‘개그 콘서트’ 코너 중 ‘사랑의 카운슬러’로 활약하면서 웃음과 설렘을 준 개그우먼 강유미가 결혼한다. 인생 2막을 여는 강유미에게 많은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강유미는 16일 자신이 운영하는 ‘좋아서 하는 채널’에 ‘결혼합니다’ 영상을 통해 결혼 소식을 전했다.

강유미는 “드디어 결혼을 하게 됐습니다. 조금 더 준비한 뒤에 여러분들을 놀라게 하고 싶었지만 더 미루는 것도 예의가 아닌 것 같았다”며 “8월에 비공개로 식을 치를 예정이고, 가족, 친척, 지인들을 모시고 조촐하게 치를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OSEN DB

유튜브 캡처

강유미의 예비 신랑은 비연예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유미는 “직업, 나이, 얼굴 모두 프라이버시를 위해 비공개하겠다”며 “소개로 만났다”고 말했다.

강유미가 예비 신랑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웃음코드와 자신을 향한 마음 때문이었다. 강유미는 “나를 정말 아껴주고, 부족한 저를 많이 사랑해주는 고마운 분이다”라며 “무엇보다 웃음 코드가 잘 맞아서 만난 지 얼마 되지 않았을 때 ‘이 사람이다’라는 확신이 들었다”고 이야기했다.

유튜브 캡처

강유미는 “그동안 영상 업로드가 뜸했던 것도 결혼 준비 때문이었다. 앞으로는 비밀로 하지 않고 결혼 준비 과정을 공유하도록 하겠다”며 “예비 신랑 얼굴은 공개하지 못하겠지만 데이트 하는 모습도 최대한 내 위주로 자주 올리겠다”고 말했다.

오는 8월 비공개 결혼식으로 인생 2막을 열게 되는 강유미는 “예쁘게 잘 살겠다.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강유미가 업로드한 ‘결혼합니다’ 영상은 공개 3시간 만에 조회수 9만건을 달성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와 함께 결혼을 축하한다는 응원과 축하의 메시지도 쏟아지고 있다.

유튜브 캡처

KBS 19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강유미는 ‘개그콘서트’, ‘폭소클럽’ 등 공개 코미디에서 두각을 드러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사랑의 카운슬러’에서 유세윤과 호흡을 맞추며 “짓궂군요”라는 유행어를 만들었고, ‘분장실의 강선생님’ 등 다양한 코너를 통해 웃음을 선사했다.

공개 코미디 뿐만 아니라 ‘소문난 칠공주’, ‘아들 찾아 삼만리’, ‘천사의 유혹’, ‘동이’ 등을 통해 연기에도 도전하면서 많은 응원을 받았다. 최근에는 유튜브 ‘좋아서 하는 채널’에 다양한 영상을 올리며 소통하고 있다. /elnino8919@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