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돌아이덴티티' 붐 "최화정·이본, 시청자 사연에 감정이입하다 가끔 욱해"

[OSEN=심언경 기자] 방송인 붐이 최화정, 이본과 함께 MC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베스트 웨스턴 서울 가든호텔에서는 라이프타임 신규 예능 '돌아이덴티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최화정, 이본, 붐, 김정우 PD가 참석했다. 

'돌아이덴티티'는 MC 최화정, 이본, 붐이 속칭 '돌아이'로 불리는 사람들에게 상처 받은 이들을 상담해주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지난 1일 첫 방송됐다. 

[OSEN=박재만 기자]방송인 붐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pjmpp@osen.co.kr

붐은 대선배 최화정, 이본 사이에서 막내 MC로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붐은 두 사람과 함께 프로그램을 하게 된 소감으로 "두 누님과 함께해서 너무 좋고 녹화장 분위기 자체도 너무 좋다. 오래 촬영하면 지치기 마련인데 셋이서 앉아서 수다를 떠는 것만으로도 즐겁다"라고 전했다.

이어 "저희도 녹화하면서도 내내 영상에 푹 빠져서 본다. 두 누님 같은 경우 감정이입이 굉장히 빠르다. 가끔 욱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런 부분을 보필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돌아이덴티티'는 매주 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notglasses@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