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5th JIMFF, 관금붕 감독→백은하 기자..국제경쟁부문 심사위원 4人 [공식]

[OSEN=하수정 기자] 제15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국제경쟁부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의 심사위원 4인을 공개했다. 

홍콩 뉴웨이브를 이끌었던 대표 감독 관금붕(관진펑, Stanley Kwan) 심사위원장을 비롯해 시드니영화제 집행위원장 나센 무들리(Nashen Moodley), 아드리아해를 대표하는 감독 다니스 타노비치(Danis Tonović), 다양한 영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 백은하 영화 칼럼리스트가 올 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올해는 특별히 심사위원장 관금붕 감독의 신작 '초연'을 특별 상영한다. 

올해 심사위원장을 역임하는 관금붕 감독은 세 번째 영화 '인지구'(1987)로 감독만의 스타일을 보여주며 홍콩 뉴웨이브를 대표하는 감독으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다. 중국의 여배우 롼링위의 삶을 다룬 영화 '롼링위'(1991)를 연출하며 주연을 맡은 배우 장만옥에게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안겨주었으며, '쾌락과 타락'(1997)를 통해 베를린영화제에서 영화 예술에 새로운 시각을 연 영화에게 주어지는 알프레드바우어상과 최고의 퀴어영화에 주어지는 테디베어상을 수상했다. 2001년 '란위'로 대만 최고의 영화상인 금마장영화제에서 감독상을 받으며 중화권 및 세계적으로 연출력을 인정받았다.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관금붕 감독, 나센 무들리 시드니영화제 집행위원장, 다니스 타노비치 감독, 백은하 칼럼리스트

영화 '초연' 스틸

올해는 심사위원장 관금붕 감독이 오랜만에 연출한 신작 '초연'(2018)이 특별 상영된다. 왕년의 스타이자 베테랑 여배우 위안시울링(정수문)이 바람둥이 남편이 죽고 연극 '두 자매'를 통해 재기를 꿈꾸면서 라이벌 여배우 허위원(양영기)와 겪는 갈등을 다룬 영화로, 8월 13일 시네 심포니 섹션을 통해 관객을 만난다. 

/ hsjssu@osen.co.kr

[사진]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영화 스틸컷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