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안방 첫선' 라이블리, 키움 타선에 난타...2이닝 9실점

[OSEN=대구, 손찬익 기자] 벤 라이블리(삼성)가 안방에서 첫선을 보였으나 기대 이하의 투구로 아쉬움을 자아냈다. 

라이블리는 25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키움과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2이닝 7피안타 2볼넷 2탈삼진 9실점. 이정후, 박정음, 송성문, 김규민, 김혜성 등 좌타 라인에 집중 공격을 당한 게 패인이었다.

1회 이정후와 박정음의 연속 볼넷으로 무사 1,2루 위기에 놓인 라이블리. 김하성을 유격수 땅볼로 유도한 데 이어 박병호를 루킹 삼진으로 잡아냈다. 2사 2,3루 상황에서 샌즈에게 우중간 2루타를 얻어 맞았다. 주자 모두 홈인. 

[OSEN=인천, 최규한 기자] 13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5회말 무사 3루 위기를 무실점으로 넘긴 삼성 선발 라이블리가 더그아웃으로 향하며 기뻐하고 있다. /dreamer@osen.co.kr

2회 무사 1,3루 추가 실점 위기에 놓인 라이블리는 김혜성의 중전 안타와 이정후의 좌익선상 2루타 그리고 박정음의 우익선상 3루타로 4점 더 내줬다. 김하성의 몸에 맞는 공에 이어 박병호의 싹쓸이 2루타로 8실점째 기록했다. 

샌즈와 송성문을 외야 뜬공으로 유도하며 한숨을 돌리는 듯 했다. 곧이어 김규민에게 1타점 우전 적시타를 내줬다. 0-9. 라이블리는 이지영을 2루 땅볼로 처리하며 2회 투구를 마쳤다.

라이블리는 2-9로 뒤진 3회 김대우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