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주효상,'끝내기 득점 충분하지!'


[OSEN=고척, 손용호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이틀연속 짜릿한 끝내기 승리를 안았다. 

키움은 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 포스트시즌' LG 트윈스와의 준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연장 승부를 펼친 끝에 주효상의 끝내기타에 힘입어 5-4로 승리했다. 이틀연속 막판 짜릿한 승부를 펼치며 2연승을 따냈다. LG는 벼랑끝에 몰렸다. 

주효상이 내야땅볼을 치고 홈을 쳐다보고 있다. 3루주자 김하성이 홈을 밟아 끝내기가 됐다. /spj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