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크래커, 이별의 순간 담은 '터널' 발매.."더이상 사랑하지 않는다 말해요"

[OSEN=이승훈 기자] 프로듀서 겸 가수 크래커(CRACKER)가 겨울 감성을 저격하는 신곡으로 돌아왔다.

문화인(文化人)은 “30일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크래커의 새 싱글 ‘터널’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에 발표한 싱글 ‘너의 바다’ 이후 약 4개월여 만이다.

이번 신곡 ‘터널’은 연인간의 사랑과 이별을 되돌아갈 수 없는 터널로 표현한 발라드 곡이다. 프로듀서 겸 남성 솔로 크래커의 섬세한 보컬과 여성보컬 김호연의 피처링이 조화를 이룬 이 곡은 잔잔한 피아노와 스트링 사운드를 바탕으로 크래커만의 감성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더불어 감성 일러스트레이터 ‘그림비’ 배성태 작가가 앨범 자켓 작업에 참여,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음악 팬들에게는 신곡 ‘터널’의 앨범 자켓을 기존 발매된 싱글 ‘태양’의 앨범 자켓과 비교해 보는 것이 감상 포인트이다. 액자 속에 디테일로 그려 넣어진 ‘태양’의 앨범 자켓을 과거로, 사랑스럽게 바라봐 주었던 사람이 이젠 연인에게 집중하지 않는 모습을 현재로 표현한 ‘터널’의 앨범 자켓은 사랑의 변화를 보여준다.

크래커는 ‘터널’은 “터널의 끝자락에서(이별의 순간) 이제는 서로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 거라고 솔직하게 말하자”는 이별의 순간에 대해 다루었다며 “그냥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다 말해요.”라는 앨범 소개로 음악 팬들의 기대를 한층 높였다.

2015년 싱글 ‘Flower’로 데뷔한 크래커는 ‘COLOR’, ‘태양’, ‘그런 날’, ‘안아줘요’ 등 특유의 감성이 담긴 음악들을 꾸준히 발표하며 인디신 뿐 아니라 대중들에게까지 이름을 알리고 있다. 또한 지난 6월 그룹 B1A4 산들의 솔로 앨범 ‘날씨 좋은 날’의 수록곡 ‘괜찮아요’와 가수 청하와 인디 뮤지션 그리즐리의 협업 싱글 ‘런(RUN)’등을 프로듀싱하며 음악적 역량을 입증했다.

한편, 크래커의 디지털 싱글 ‘터널’은 오늘(30일) 오후 6시,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seunghun@osen.co.kr

[사진] 문화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