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임신 22주차 배지현 아나,'부른 배 잡고 남편 응원 왔어요'


[OSEN=더니든(미국 플로리다주),박준형 기자]토론토 류현진이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 바비 매틱 트레이닝 센터에서 2020 토론토 블루제이스 스프링캠프에서 훈련을 가졌다.


류현진 아내 배지현 아나운서가 훈련장을 찾아 남편을 응원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